[애드버토리얼] 예비신랑신부들에게 추천하는 주얼리 디자인
[애드버토리얼] 예비신랑신부들에게 추천하는 주얼리 디자인
  • 최해영
  • 승인 2018.02.13 18:48
  • 조회수 26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 주얼리의 패러다임이 변화하고 있다


사람들은 단순한 디자인을 넘어 의미를 담은 주얼리를 원합니다. 더불어 주얼리 세공의 높은 퀄리티를 담은 나만의 주얼리 스타일을 꿈꿉니다.

 

새로운 스타일을 반영한 주얼리라면 어떤 것을 제안할 수 있을까요? 우리는 ‘블랙라벨’이라는 우수한 퀄리티의 주얼리로 고객의 주얼리 스토리에 특별함을 더했습니다.


 

1. 모두를 위한 밸런스


블랙라벨의 탄생에는 밸런스의 법칙이 숨어 있습니다. 소비자들이 선호하는 컬러와 소재가 다르다는 사실을 알게 되었습니다.

 

한쪽에 치우치는 스타일보다 어느 것에나 어울리는 소재여야 합니다. 소비자가 원하는 스타일에 자연스럽게 어울리면서도 특별한 디자인을 만드는 소재, 그것이 바로 ‘블랙’입니다.

 

블랙은 컬러를 의미하는 한편 ‘비밀’이라는 의미도 담고 있습니다. 쥬드의 소재, 그리고 디자인의 철학과 우수한 세공 기술의 퀄리티를 ‘비밀’에 담으며 그와 함께 소비자의 삶의 스토리에 담고 있습니다.

 

 

2. 블랙으로 프리미엄을 표현하다


세상에 같은 블랙은 없습니다. 대한민국 국화 무궁화(Rose of Sharon)의 여러 핑크계열에서 그 예를 볼 수 있습니다.

 

Rose of Sharon의 ‘Sharon’, 쥬드의 기술력인 샤론골드 색상의 조화로 주얼리의 디자인과 밀도감, 광택감에 블랙을 포인트로 프리미엄한 느낌을 강조했습니다.


 


1. 다정한 컬러 블랙이 제안하는 디자인 무드 

여러 소재와 세공기술로 만들어진것이 주얼리입니다. 쥬드는블랙라벨이 이 소재들을 포용하고, 균형을 잡아주는 역할을 하길 바랐습니다.

 

따뜻함과 ‘비밀’을 동시에 지닌 블랙라벨은 거부감 없이 받아들입니다. 쥬드&블랙의 배경이자 포인트로 기능합니다.

 

 

2. 주얼리의 새로운 아이덴티티를 만들다


블랙을 이용한 블랙라벨 시리즈는 지속적으로 업그레이드 되고 있습니다. 새로운 디자인이 출시될 때마다 디자인의 완성도를 높이기 위해 고민을 거듭했습니다.

 

첫 번째 시리즈인 엥꾸엔뜨는 블랙도금에 무광 처리를 하여 더 가치 있는 프리미엄의 정체성을 구축했습니다. 무광 블랙으로 단단하고 정제된 느낌을 더해 소비자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고 있습니다.

 

소재에 대한 고민은 제품 업그레이드로 이어졌고, 그 결과 블랙라벨 시리즈는 국내는 물론 글로벌 시장에서 블랙 주얼리의 새로운 카테고리를 만드는 데 앞장서고 있습니다.

 

 

3. 깊은 공감이 특별함을 만든다


디자인의 본질은 소비자의 스타일에 깊이 공감하는 것입니다. 블랙라벨 역시 소비자에 대한 이해와 스토리에서 출발했습니다.

 

소비자들이 가지고 있는 삶의 스토리를 바탕으로 프리미엄한 소재를 적용하는 것. 그것이 바로 쥬드&블랙이 추구하는 이상적인 디자인의 모습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