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신을 위해 완벽한 준비를 도모할 수 있는 휴식 스파 스폿 소개 -1
예신을 위해 완벽한 준비를 도모할 수 있는 휴식 스파 스폿 소개 -1
  • 한혜리
  • 승인 2018.10.01 15: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력을 얻기 위해 원동력을 돌리는 시간이 필요하듯, 사람이 앞으로 나아가기 위해선 발돋움의 시간이 필요하다. 그것을 우리는 ‘휴식’이라 칭한다. -1

 

드레스를 맞추고, 발품 팔아 식장을 알아보고 완벽한 결혼을 위해 불철주야 고생하는 ‘예신(예비 신랑신부)’에게 휴식은 절실한 법.

 

빡빡한 스케줄의명절까지 더해지니 결혼을 앞두고 양가 집안을 챙기는 ‘예신’의 어깨는 더욱 무겁다. 몸과 마음이 지친 ‘예신’을 위해, 더욱 완벽한 준비를 도모할 수 있는 휴식 스파 스폿을 소개한다.

 

 

#향기 테라피와 함께하는 매혹적인 카마 트리트먼트, 러쉬 스파

 

음악과 향기, 분위기까지 아우르는 스파로 인기를 얻고 있는 러쉬 스파에서 올가을, 새로운 트리트먼트로 휴식을 선사한다.

 

11번째 프로그램으로 공개한 ‘카마(Karma)’ 트리트먼트는 인도 아유르베다 요법에 영감을 받은 전신 트리트먼트로, 인도 특유의 명상을 통한 힐링을 전한다.


 

두 명의 테라피스트가 ‘카마’ 음악에 맞춰 각자 다른 테크닉으로 포 핸즈 마사지를 펼치는 동안 트리트먼트 전용 마사지 바에 있던 오일의 파촐리 레몬그라스와 오렌지, 소나무 향이 은은하게 퍼진다.

 

또한, 전통 악기를 사용한 특별한 음악을 통해 자기반성과 함께 명상을 돕는다. 그야말로 시간에 쫓기는 바쁜 일상에 지친 현대인들에게 안성 맞춤인 힐링 코스라 할 수 있다.

 

한 템포 쉬어가고 싶거나, 바쁜 일상 중에서 지친 ‘나’를 달래고 싶다면, 향에 취하고 음악에 취할 수 있는 러쉬 스파의 카마 트리트먼트를 경험해보는 건 어떨까.


 

#두 사람의 온전한 힐링을 위한 메종 글래드 제주의 쥴라이 스파

 

두 사람이 영원히 함께하기 위한 결혼인데, 이상하게도 결혼준비를 하다 보면 둘이 함께하는 시간은 이전보다 줄어든다.

 

사이가 소원해지기 전에 두 사람만의 시간이 필요하건만, ‘예신’도 사람인지라 바쁜 일정에 몸과 마음이 피로하다.

 

피로도 풀고 두 사람의 다정한 시간이라는 두 마리 토끼를 잡고 싶다면 쥴라이의 로맨스 스파 프로그램에 주목해보자.

 

슈퍼푸드 스킨케어 브랜드로 알려진 쥴라이(JULLAI)가 메종 글래드 제주에 론칭한 쥴라이 스파에서는 커플을 위한 맞춤 보디&페이셜 트리트먼트로 둘만의 힐링을 선사한다.

 

아늑한 프라이빗 룸에서 진행되는 본 프로그램은 천연 에센셜 오일과 슈퍼푸드 유효성분을 함유한 쥴라이 제품을 이용해 머리부터 발끝까지 영양 보습 케어를 선보인다.

 

쥴라이 스파의 커플 트리트먼트를 즐기다 보면 어느새 소원해진 두 사람의 감정은 물론이고 몸과 마음마저 완벽하게 휴식으로 충전될지도. 결혼 준비에 지친 커플들이여, 커플 스파로 잃었던 ‘로맨스’를 되찾자!


 

#디톡스로 피로를 날릴 파라다이스시티의 더 스파 앳 파라다이스

 

인간이 살아가는 데 가장 중요한 것은 ‘순환’이라고 할 수 있는데, 피로도 이에 해당한다. 차곡차곡 누적된 피로 역시 순환시키듯 바깥으로 내보내 줘야 하는 법. 한없이 체내에 쌓고 쌓다 보면, 단순한 피로는 어느새 건강을 위협할 치명적인 ‘독’이 되어버린다.

 

체내의 피로와 독을 빼내고 개운한 몸을 만들고 싶다면, 파라다이스시티의 더 스파 앳 파라다이스 프로그램에 주목해보자.

 

럭셔리한 서비스는 물론 독소를 배출하는 디톡스에 효과적인 최고급 입욕제와 세심한 테크닉으로 ‘예신’의 컨디션을 최상으로 이끌어낸다.

 

또한, 따뜻한 천연 현무암을 이용한 보디 마사지 ‘에너지 스톤’ 프로그램으로 순환 촉진뿐만 아니라 몸의 적온 상태를 유지해 효과적인 노폐물 배출까지 돕는다.

 

당신이 만약 전에 없던 럭셔리 서비스를 누리고 맑은 몸을 유지하고 싶다면, 바쁜 일상에서 하루쯤은 파라다이스시티의 스파 프로그램에 몸을 맡겨보는 건 어떨까.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