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런치와 해설이 있는 10월 라움 마티네 콘서트
브런치와 해설이 있는 10월 라움 마티네 콘서트
  • 고현준
  • 승인 2018.10.26 11:39
  • 조회수 9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최초 소셜베뉴 라움이 오는 10월 30일(화) 오전 11시 지휘자 서희태의 <All About 모차르트>를 진행한다. 이번 공연은 비극적인 삶을 살다 간 신이 내린 천재, 모차르트에 대한 모든 것을 알아보는 시간으로 마련된다.  


<사진 : 라움, 10월 마티네 콘서트 All About 모차르트 해설 지휘자 서희태>

해설은 지휘자 서희태가 담당한다. 서희태는 작곡가로서는 유일하게 모든 음악 장르에 뛰어난 재능을 보였던 세기의 천재 모차르트에 대해 우리가 잘 몰랐던 숨은 이야기를 재치 있게 설명할 예정이다.

연주는 오스트리아 빈 국립음대와 독일 뤼벡 음악대 전문연주자과정을 수석 졸업하고, 한국과 유럽을 오가며 왕성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 바이올리니스트 김혜정과 교향악단에서 15년 이상의 경력을 쌓은 실력있는 연주자들이 모인 실내악단 라퓨즈 앙상블이 진행한다.

 

이번 공연에서는 귀족들의 식탁음악으로 주로 쓰인 ‘디베르티멘토, K.136’, 모차르트가 5살 이라는 어린나이에 작곡한 ‘미뉴엣과 트리오, K.1’, 그의 대표 바이올린 협주곡 5번, K.219 1악장 등 모차르트 특유의 경쾌함을 감상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선보인다.

또한 모차르트를 설명할 때 항상 함께 거론되는 작곡가 살리에리의 교향곡 ‘베네치아나’도 연주되어 두 작곡가에 얽힌 생생한 이야기도 들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티켓은 인터파크, 예스24 등에서 예매할 수 있으며, 단체 관람 및 공연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라움 공식 홈페이지나 유선으로 문의하면 된다.


한편, 라움의 마티네 콘서트 <올 어바웃 클래식>은 모든 공연에 브런치와 해설이 함께한다. 점심시간을 활용해 미식과 음악의 두 가지 문화 콘텐츠를 모두 즐기고자 하는 문화소비자층을 위한 공연이다.

고현준기자 news@wedding21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