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거보다 깊고 에일보다 깔끔한 크래프트 라거 '홉하우스13'
라거보다 깊고 에일보다 깔끔한 크래프트 라거 '홉하우스13'
  • 최해영
  • 승인 2019.02.09 19:00
  • 조회수 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디아지오코리아가 선보이는 새로운 맥주 브랜드 ‘홉하우스13’이 아시아 최초로 한국 시장에 런칭했다.



<사진 : 디아지오코리아, 홉하우스13>

아일랜드 대표 흑맥주 기네스를 생산하는 세인트 제임스 게이트(St. James's Gate)에서 최고의 브루어들이 최고의 재료로 탄생시킨 홉하우스13은 병(330ml) 및 케그 제품 2종류이며, 주요 맥주 펍을 중심으로 판매되고 있다.


▷ 260년 전통 아일랜드 브루어리에서 탄생한 맥주

‘홉하우스13’은 아일랜드 더블린에 위치한 260년 전통 세인트 제임스 게이트(St. James's Gate)의  오픈 게이트 브루어리(Open Gate Brewery)에서 탄생했다.

오픈 게이트 브루어리에서는 더 나은 제품을 개발하기 위한 열정과 실험정신으로 흥미진진한 맥주를 매번 선보이고 있다.

이번 신제품은 이곳의 차세대 신진 브루어인 피터 심슨(Peter Simpson)이 친구들에게 더 풍부한 맛의 라거를 선물하고 싶은 열망으로 새로운 레시피를 탐구하고, 오래된 레시피를 재해석해 만들었으며 오픈 게이트 브루어리에서 런칭한 제품 중 가장 성공한 브랜드이다.

홉하우스13의 이름은 1900년대부터 현재까지 세인트 제임스 게이트에서 홉을 보관하고 있는 창고에서 따왔다.


▷ 라거보다 깊고 에일보다 깔끔한 크래프트 라거

100% 아일랜드 맥아와 기네스 효모를 사용했으며, 오스트레일리아와 아메리카 홉을 혼합한 더블 호핑(Double Hopping) 공법으로 만들어, 싱싱한 홉의 풍미가 입안 가득 퍼지며 시원하고 깔끔한 맥아의 뒷맛이 일품이다.

한 모금 마시면 살구와 복숭아의 풍미가 그대로 느껴지는 매력도 지니고 있다. 라거보다 깊고 에일보다 깔끔한 맛을 즐길 수 있다는 것이 가장 큰 특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