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신혼부부 주거안정 위한 전세임대Ⅱ 1,900호 공급
LH, 신혼부부 주거안정 위한 전세임대Ⅱ 1,900호 공급
  • 최해영
  • 승인 2019.03.08 11:40
  • 조회수 7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자격완화, 지원한도 상향 등 제도보완을 통해 지원대상 확대
- 3월 14일~29일까지 온라인으로 신청 접수, 6월 중 대상자 발표

LH는 신혼부부 등의 주거안정 강화를 위한 신규사업인 신혼부부 전세임대Ⅱ 임대유형의 입주자 1,900세대 모집을 시작했다고 7일(목) 밝혔다.

신혼부부 전세임대는 입주대상자로 선정된 자가 전세주택을 물색하면 LH가 해당주택 소유자와 전세계약을 체결한 뒤 대상자에게 재임대하는 임대사업으로,

이번에 최초로 공급하는 신혼부부 전세임대Ⅱ 유형은 기존유형(신혼부부 전세임대Ⅰ)과 비교하여 입주 기준소득이 완화되고 지원한도액이 상향되는 등 신혼부부계층의 주거안정을 강화하기 위한 보다 현실적인 지원방안을 담고 있다.

입주대상은 무주택 세대구성원으로 모집공고일(3.4) 기준 전년도 도시근로자 가구당 월평균 소득 100%*(맞벌이는 120%) 이하이고, 자산기준(총자산 280백만원, 자동차 2,499만원)을 충족하는 혼인기간 7년 이내의 신혼부부, 예비 신혼부부 및 만6세 이하의 자녀를 둔 한부모가족이다.

- ’19년 3월 현재 3인 이하 가구 기준 5,401,814원

임대보증금은 지원한도** 내 전세보증금의 20%에 해당하는 금액이며, 월 임대료는 전세보증금에서 임대보증금을 뺀 나머지 금액에 대해 보증금 규모에 따라 1~2%의 금리를 적용하여 산정된다.

- 수도권 2억4천만원, 광역시 1억6천만원, 기타지역 1억3천만원

임대기간은 기본 2년으로 2회 재계약이 가능하며, 자녀가 있을 경우 추가로 2회 재계약이 가능해 최장 10년까지 안정적으로 거주할 수 있다. 단, 재계약시 별도의 소득 및 자산기준을 충족해야 한다.

신청은 3월 14일부터 29일까지 LH 청약센터(https://apply.lh.or.kr)를 통해 온라인으로 접수하며, 자격심사 등을 거쳐 6월 중 공사 홈페이지에 대상자를 발표할 예정이다.

- 신혼부부 전세임대Ⅰ 유형은 2019년 12월 31일까지 연중 상시접수 중

기타 자세한 사항은 LH 청약센터에 게시된 공고를 참고하거나 LH 콜센터(1600-1004)로 문의하면 된다.

LH 관계자는 “전세임대는 입주자가 원하는 곳에 신속하게 공급 가능한 맞춤형 주거지원 제도로, 지원한도를 늘리고 대상자를 확대해 공급하는 이번 사업이 신혼부부 주거안정에 더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최해영기자 news@wedding21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