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텔 서울드래곤시티, 다이닝 룸·라운지 바 콘셉트의 브라세리 ‘더 트웨니식스’ 신규 오픈
호텔 서울드래곤시티, 다이닝 룸·라운지 바 콘셉트의 브라세리 ‘더 트웨니식스’ 신규 오픈
  • 고현준
  • 승인 2019.04.12 17:00
  • 조회수 9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개념 라이프스타일 호텔플렉스(hotel-plex) 호텔 서울드래곤시티가 다이닝 룸과 라운지 바가 결합된 콘셉트의 브라세리(Brasserie) ‘더 트웨니식스(THE 26)’를 새롭게 오픈한다고 10일 밝혔다.

사진 : 호텔 서울드래곤시티 브라세리 더 트웨니식스
사진 : 호텔 서울드래곤시티 브라세리 더 트웨니식스

‘더 트웨니식스(The 26)’는 노보텔 스위트 앰배서더 서울 용산 26층에 위치해 있어 낮에는 남산 뷰가 한 눈에 보이는 탁 트인 시내 전망을 자랑하며 저녁에는 아름다운 서울 야경을 감상하기에 안성맞춤인 장소다.

감각적이면서도 세련된 인테리어가 돋보이는 ‘더 트웨니식스(THE 26)’에서 다양한 종류의 다이닝 메뉴와 스낵, 음료 등의 서비스를 즐길 수 있다.

쇠고기 카르파쵸·브루스케타 등의 가벼운 에피타이저부터 샐러드·파스타·스테이크 등 캐주얼하면서도 품격 있는 식사가 가능한 메뉴들을 선보인다.

레드와인 소스의 쇠고기 안심 스테이크·양갈비 구이 등의 양식 메뉴와 더불어 제주 옥돔구이 정식·흑돼지 불고기 정식 등의 한식 메뉴 역시 제공하고 있어 동서양을 아우르는 다채로운 메뉴들로 고객 선택의 폭을 넓혔다.

한편 파노라마처럼 펼쳐지는 남산과 서울 도심 야경을 배경 삼아 다양한 칵테일과 함께 ‘더 트웨니식스(THE 26)’에서만 만날 수 있는 시그니처 칵테일 2종도 선보인다.

화이트 럼주와 석류 식초, 라임이 오묘한 조화를 이루는 ‘서울 플래시(SEOUL FLASH)’, 다크 럼주와 달콤한 베르무트(Vermouth)가 진한 향미를 뽐내는 ‘시티 오프 나이트(CITY OF NIGHT)’ 로 고객들에게 신선한 맛의 경험을 선사한다. 이 밖에도 와인·테킬라·위스키·보드카 등 각양각색의 음료를 맛볼 수 있다.

‘더 트웨니식스(THE 26)’는 낮 12시부터 자정까지 운영되며, 식사 메뉴 라스트 오더는 저녁 8시 30분, 스낵 메뉴 라스트 오더는 밤 11시 30분 까지다.

호텔 서울드래곤시티는 더 트웨니식스(THE 26)는 환하게 탁 트인 통창으로 서울 시내가 파노라마처럼 펼쳐지는 아름다운 전망을 자랑하고 여유로운 식사와 음료까지 즐길 수 있는 곳이라며,

고객의 다양한 취향을 고려해 준비한 한식부터 양식까지의 다채로운 다이닝 메뉴와 시그니처 칵테일을 즐기며 좋은 추억을 남기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더 트웨니식스(THE 26)’에 대한 보다 자세한 정보는 호텔 서울드래곤시티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고현준기자 news@wedding21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