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창군청, 주민역량 강화로 활로 찾는다
고창군청, 주민역량 강화로 활로 찾는다
  • 웨딩21뉴스 기자
  • 승인 2019.04.15 20:06
  • 조회수 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창군청에 따르면 고창군 천일염 산업 관계자들이 신안군을 찾아 국내최대염전을 둘러보고, 고창만의 천일염 브랜드를 만들기 위해 머리를 맞댔다.

12일 고창군에 따르면 ‘2019 고창갯벌 주민학교’ 참가자들이 지난 11일 신안군 태평염전을 찾아 고창군 천일염산업의 활성화와 브랜드 개발을 위한 역량강화 교육을 진행했다.

람사르고창갯벌센터 주관으로 진행된 이번 교육은 실제 고창에서 염전을 운영하는 생산자, 가공 및 유통 업체, 판매자, 해리농협 등 천일염 산업 관계자 30여명이 참여했다.

이들은 국내최대 규모인 신안군 태평염전의 6차 산업화 단지와 천일염 스마트팜 시범지구 현장을 돌아보고 전문가 강연을 들었다.

특히 ‘지능형 무인염전’ 시범 지구 견학에선 천일염 산업의 큰 걸림돌로 떠오른 미세먼지와 미세플라스틱에 대한 적극적인 대응과 대안 마련에 대해 함께 토론했다.

이밖에 소금 레스토랑과 카페, 염전 체험장, 캐러반 운영 등의 고부가 3차 서비스 산업 활성화 모델의 도입에 대해 논의했다.

고창군 관계자는 “행정, 주민, 관계자들이 고창의 천일염을 살리기 위한 첫걸음을 내딛었다”며 “고창 천일염 산업의 활성화와 주민들의 수익 창출을 위한 정책 마련과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웨딩21뉴스 기자 news@wedding21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