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결혼' 김지혜 "♥에이스 프러포즈 받고 눈물"
'오늘 결혼' 김지혜 "♥에이스 프러포즈 받고 눈물"
  • 정인식
  • 승인 2019.06.07 17:15
  • 조회수 17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이돌 그룹 파란 출신 에이스(본명 최성욱·32)와 캣츠 출신 김지혜(31)가 7일 오후 서울 신라호텔에서 결혼식을 올리기 전 포즈를 취하고 있다. 에이스와 김지혜는 데뷔 초 짧게 교제한 뒤 10년 만에 재회, 1년여 교제 끝에 결혼에 골인하게 됐다. 2019.6.7/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에이스와 결혼' 김지혜, 화사 웨딩드레스로 미모 과시. 아이돌 그룹 파란 출신 에이스(본명 최성욱·32)와 캣츠 출신 김지혜(31)가 7일 오후 서울 신라호텔에서 결혼식을 올리기 전 포즈를 취하고 있다. 에이스와 김지혜는 데뷔 초 짧게 교제한 뒤 10년 만에 재회, 1년여 교제 끝에 결혼에 골인하게 됐다. 2019.6.7/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캣츠 출신 김지혜(31)가 파란 출신 에이스(32·본명 최성)의 프러포즈에 눈물을 흘렸다고 말했다.

에이스와 김지혜는 7일 오후 서울 중구 신라호텔 다이너스티홀에서 결혼식에 앞서 취재진과 만나 결혼 소감을 밝혔다.

이날 '프러포즈는 어떻게 했느냐'는 질문에 에이스는 "제가 할 수 있는 모든 걸 다 했다. 풍선을 하나하나 사서 입으로 불어서 꾸미고, 분위기 좋은 레스토랑을 잡아서 밥도 먹고, 직접 제가 영상도 만들어서 선물로 줬다. 조그마한 선물도 사주고 그렇게 했다"며 웃었다.

이에 김지혜는 "영상에 10년 전 저희 만났을 때 사진을 담아서 해줬다. 보니까 그때 둘다 어렸더라. 정말 신기했다"며 "(프러포즈를 받고) 많이 울었다"고 밝혔다.

한편 에이스와 김지혜는 7일 오후 6시 서울 신라호텔 다이너스티홀에서 결혼식을 올린다. 두 사람은 데뷔 초 짧게 교제한 뒤 10년 만에 재회, 1년여 교제 끝에 부부의 연을 맺게 됐다.

에이스는 지난 2005년 그룹 파란으로 데뷔했으며 현재 가수와 뮤지컬 배우로 활동 중이다.

김지혜는 2007년 그룹 캣츠로 데뷔했고, 현재 화장품 사업가로 활약하고 있다.

정인식기자 news@wedding21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