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시청, 2040 도시기본계획「시민계획단」발족
군산시청, 2040 도시기본계획「시민계획단」발족
  • 웨딩21뉴스 기자
  • 승인 2019.06.12 17:05
  • 조회수 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산시청에 따르면 20년 뒤 군산의 미래를 계획하는 ‘2040년 군산 도시기본계획 시민계획단’이 발족됐다.

시에 따르면 공개모집을 통해 각계각층에서 선정된 52명으로 구성된 시민계획단이 지난 11일 위촉식을 갖고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간다.

이들은 군산의 미래상 도출과 분야별 추진전략 과제를 제시한다.

시민계획단은 1분과(주거·교통), 2분과(경제·관광), 3분과(복지·교육), 4분과(환경·안전) 등 4개 분과로 나뉘어 오는 7월까지 회의를 거쳐 결정된 의견을 시에 전달한다.

강임준 군산시장은 “시민계획단에서 제시된 의견들이 도시계획에 반영되어 ‘시민이 함께하는 자립도시 군산’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시는 목표연도 2040년의 도시기본계획 수립을 위해 지난 2월 용역을 착수하였으며, 2020년까지 계획수립을 완료한다는 계획이다.

웨딩21뉴스 기자 news@wedding21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