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또 다른 터닝포인트" 청하, 강렬 퍼포먼스로 노리는 서머퀸(종합)
"또 다른 터닝포인트" 청하, 강렬 퍼포먼스로 노리는 서머퀸(종합)
  • 정인식
  • 승인 2019.06.24 19:30
  • 조회수 18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수 청하가 24일 오후 서울 마포구 서강대 메리홀에서 열린 네 번째 미니 앨범 ‘플러리싱(Flourishing)’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19.6.24/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이번 앨범은 또 다른 터닝포인트"

청하가 더욱 강렬한 퍼포먼스로 돌아왔다.

청하는 24일 오후 4시 서울 서강대학교 메리홀에서 네 번째 미니앨범 '플러리싱' 쇼케이스를 열었다.

청하는 컴백에 대해 "쇼케이스를 하기까지가 1년이 걸린 것 같다. 정말 떨린다"라며 "데뷔하는 기분이다. 네 번째 미니앨범인데, 언제 이렇게까지 왔나 싶다. 정말 설레는 마음으로 이 순간을 기다렸다"고 밝혔다.

청하는 "이번 앨범을 작업하면서 정말 재미있었다. 많은 것을 시도한 앨범이기 때문에 많이 배우면서 작업했다"고 소개했다.
 

가수 청하가 24일 오후 서울 마포구 서강대 메리홀에서 열린 네 번째 미니 앨범 ‘플러리싱(Flourishing)’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19.6.24/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이어 뮤직비디오에 대해서는 "현장 분위기가 정말 좋아서 잘 촬영했다. 뮤직비디오에서 펜싱이 나오는데, 얇지만 부러지지 않는 강한 칼이라는 의미가 있어서 나도 정말 마음에 들었다"고 덧붙였다.

청하는 "아이오아이 멤버들과도 계속 잘 소통하고 있다. 정말 많이 응원해줬고 도연이같은 경우에는 내 곡 커버를 해서 올리고 싶다고도 했다"고 말했다.

또 아이오아이 재결합설에 대해 "나에게 있어서는 빼놓을 수 없는 친구들이다. 아직 정확히 들은 바는 없지만 기회가 주어진다면 당장이라도 활동하고 싶은 마음이 크다"고 밝혔다.

이번 앨범의 주제는 변화와 성장이다. 앨범 제목 ‘플러리싱’은 자신감과 현재에 계속 수렴하려는 이면의 불안함 및 두려움을 표현했다.
 

가수 청하가 24일 오후 서울 마포구 서강대 메리홀에서 열린 네 번째 미니 앨범 ‘플러리싱(Flourishing)’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 참석해 타이틀 곡 ‘스내핑’을 선보이고 있다. 2019.6.24/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청하는 불안함에 대해 "항상 있다. 성적에 대한 불안감이라기 보다는 긴장되는 느낌이 항상 있다"라며 "예능 프로그램을 두려워하는 이유도 그렇다. 긴장해서 재미있게 하지 못하는 것이 많다. 내 모습을 다 보여주지 못할때가 많다"고 말했다.

청하는 단독 콘서트에 대해 "모든 가수의 꿈인 것 같다. 내가 채워나갈 수 있는 것들이 생긴다면 콘서트를 하고 싶다. 나는 소극장 공연도 좋아한다. 조금씩 국내외 팬들을 만나고 싶다"고 바랐다.

청하는 "이번 앨범으로 또 다른 터닝 포인트를 만들고 싶다. 항상 멈추지 않고 변화하는 아티스트가 되고 싶다"고 덧붙였다.

가수 청하가 24일 오후 서울 마포구 서강대 메리홀에서 열린 네 번째 미니 앨범 ‘플러리싱(Flourishing)’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 참석해 타이틀 곡 ‘스내핑’을 선보이고 있다. 2019.6.24/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타이틀곡 ‘스내핑(Snapping)’은 이별 후 지친 마음을 떨치며 새로운 아침을 맞이한다는 내용의 곡이다.

이전보다 더 화려해지고 깊어진 사운드와 중독성 강한 비트, 도입부의 여유로운 그루브에서 코러스에 가까워질수록 확장되는 역동적인 편곡이 인상적이다.

청하는 전작의 고정된 형태에 변형을 주어 음악적인 흐름을 새롭게 구성했다. 트랩소울, 라틴, R&B, 청량한 미디엄 템포까지 장르적 변화와 다양한 시도를 이번 앨범을 통해 선보여 더욱 기대를 자아낸다.

이날 오후 6시에 공개했다.

정인식기자 news@wedding21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