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블유' 이다희♥이재욱, 키스 1초 전 포착 '아찔한 텐션'
'검블유' 이다희♥이재욱, 키스 1초 전 포착 '아찔한 텐션'
  • 정인식
  • 승인 2019.07.18 20:15
  • 조회수 6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tvN © 뉴스1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에서 모두가 기다렸던 이다희와 이재욱의 키스 1초 전이 드디어 포착됐다.

17일 오후 방송된 tvN 수목드라마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극본 권도은/연출 정지현 권영일/이하 '검블유') 13회에서 작별인사를 나눠 안방극장에 안타까운 탄성을 터트린 차현(이다희 분)과 지환(이재욱 분).

그러나 18일 14회 방송을 앞두고 '검블유' 측이 두 사람의 아찔한 키스 1초 전 스틸을 공개하며, 이들 커플의 로맨스가 끝나지 않았음을 예고했다.

차현과 지환 커플을 응원하는 드라마 팬들에게 지난 방송은 안타까움의 연속이었다.

지환을 향한 자신의 마음이 팬으로서 응원인지 사랑인지 갈팡질팡해왔던 차현이 "팬이랑 이렇게 지내면 안 되는 거 같아요. 설지환 씨도 똑바로 행동해요. 나도 이제 연락 안 할게"라며 선을 그었고, 이 가운데 지환에게는 입영통지서가 날아온 것.

연기할 기회를 잡기 위해 계속 미뤄왔던 입대를 더 이상 미룰 수 없게 된 지환은 차현을 찾아갔고 "팬이라는 존재가 어떤 건지 처음으로 느꼈고, 많이 의지했다"고 진심을 다한 감사 인사를 전했다.

이어 많은 일들이 있었지만 "올해는 차현님으로 기억될 것 같다"라며 "제 인생에 나타나주셔서 영광이었습니다"라는 말로 작별을 고했다. 서로를 좋아하면서도 팬과 배우라는 호칭에 얽매인 두 사람에게 갑작스럽게 다가와 버린 이별이었다.

영화 같았던 첫 만남 이후 매회 레전드 명장면을 갱신해온 차현과 지환의 로맨스가 이대로 끝일까 시청자들의 궁금증이 높아지는 바.

공개된 스틸컷에서는 두 사람 사이에 흐르는 아찔한 텐션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지하철역 내의 불 꺼진 유실물실 안에서 이마를 맞대고 선 차현과 지환.

입술에서 시선을 떼지 못한 채 마주 선 두 사람을 휘감은 아슬아슬한 기류가 보는 이들의 심박 수를 높이는 바. 등장하는 순간마다 안방극장을 들썩이게 만들었던 최고의 귀요미 커플 차현과 지환의 색다른 투샷이 어떤 결말로 이어질지 기대를 폭발시킨다.

'검블유' 14회는 18일 오후 9시30분 방송된다.

정인식기자 news@wedding21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