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뷔 후 첫 주연' 한지은 "연기 갈증 있을 때 '멜로가 체질' 만나"
'데뷔 후 첫 주연' 한지은 "연기 갈증 있을 때 '멜로가 체질' 만나"
  • 이정은
  • 승인 2019.08.07 17:30
  • 조회수 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HB엔터테인먼트 제공 © 뉴스1

배우 한지은이 안방극장 첫 주연에 도전장을 내밀며 특별한 소감을 전했다.

한지은은 지난 2010년 데뷔해 영화 '수상한 그녀', '기술자들', '극적인 하룻밤', '부산행', '리얼', '석조저택 살인사건', '창궐', '도어락', '귀신의 향기' 이외에도 웹드라마 '뷰티학개론', 드라마 '백일의 낭군님' 등에 출연,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넘나들며 차근차근 배우로서 필모그래피를 쌓아왔다.

그동안 한지은은 역할의 비중에 연연하지 않고 꾸준히 배우의 길을 밟아온 만큼 '멜로가 체질'에서는 또 어떤 연기를 보여줄지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특히 한지은은 오는 9일 처음 방송되는 JTBC 새 금토드라마 '멜로가 체질'을 통해 처음으로 안방극장 주연을 꿰차면서 많은 이들의 궁금증을 불러모았다.

한지은은 "배우 활동을 시작하면서 단역, 조연, 주연 차근차근 한 스텝씩 밟아 매 순간 맡은 역할을 사랑하고 즐겁게 그리고 열심히 했다"며 "현장에도 더 자주 나가 연기하고 싶고, 작품을 통해 더 많이, 더 깊이 소통하고 표현할 수 있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하며 마음 한편에 연기에 대한 갈증이 있었던 순간, 이렇게 좋은 기회를 얻게 됐다"라고 말했다.

이어 "'멜로가 체질'을 통해 한주를 만나 그동안보다 작품안에서 더 많은 것들을 함께 할 수 있음에 행복을 느끼고 있는 요즘이다" 라며 출연 소감을 전한데 이어 "이번주 금요일 첫 방송을 앞두고 있는데 시청자들이 어떤 반응을 보이실지 정말 궁금하다"라고 덧붙였다.

이처럼 오랜 시간 차근차근 실력을 쌓고 배우로서 한층 더 성장한 모습을 보여줄 한지은이 첫 주연작 '멜로가 체질'에서 과연 어떤 모습으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을지 관심이 쏠린다.

오는 9일 처음 방송되는 '멜로가 체질'은 서른 살 여자 친구들의 고민, 연애, 일상을 그린 이병헌 감독표 수다블록버스터로, 한지은은 극중 누구보다 씩씩하게 살아가는, 긍정파워 싱글맘 마케팅 PD 황한주 역할을 맡아 극의 색다른 재미를 끌어올릴 전망이다.

이정은기자 news@wedding21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