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네라이, 신소재 ‘골드테크’ 적용한 ‘섭머저블’ 선보여
파네라이, 신소재 ‘골드테크’ 적용한 ‘섭머저블’ 선보여
  • 고현준
  • 승인 2019.08.09 16:00
  • 조회수 2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 단계 업그레이드된 특수 합금 ‘파네라이 골드테크’

이탈리아 럭셔리 워치 메이커 파네라이(PANERAI)가 한 단계 업그레이드된 신소재를 적용한 새로운 ‘섭머저블’을 선보인다.
 

사진 : 파네라이(PANERAI), 신소재 ‘골드테크’ 적용한 ‘섭머저블’ 선보여
사진 : 파네라이(PANERAI), 신소재 ‘골드테크’ 적용한 ‘섭머저블’ 선보여
사진 : 파네라이(PANERAI), 신소재 ‘골드테크’ 적용한 ‘섭머저블’ 선보여
사진 : 파네라이(PANERAI), 신소재 ‘골드테크’ 적용한 ‘섭머저블’ 선보여
사진 : 파네라이(PANERAI), 신소재 ‘골드테크’ 적용한 ‘섭머저블’ 선보여
사진 : 파네라이(PANERAI), 신소재 ‘골드테크’ 적용한 ‘섭머저블’ 선보여
사진 : 파네라이(PANERAI), 신소재 ‘골드테크’ 적용한 ‘섭머저블’ 선보여
사진 : 파네라이(PANERAI), 신소재 ‘골드테크’ 적용한 ‘섭머저블’ 선보여

신소재 ‘파네라이 골드테크(PANERAI Goldtech)’를 적용한 ‘섭머저블’은 기존에 비해 선명한 빛깔과 견고한 내구성이 특징이다.

기존 레드골드 소재에 구리의 함량을 약 241‰으로 증량해 고유의 컬러감을 부각했고, 백금의 함량을 약 4‰로 증량하여 케이스의 산화와 오염 방지에 도움을 준다.

또한, 이탈리아 왕실 해군 특공대의 유일한 시계 공급 업체였던 파네라이는 현재까지도 전문 다이버 워치 컬렉션인 ‘섭머저블’을 통해 정체성을 계승하고 있다.

새로운 ‘섭머저블’의 블랙 세라믹 베젤 역시 잠수 시간을 계산할 수 있도록 스터드 마크와 눈금이 새겨져 있으며, ‘파네라이 골드테크’ 케이스와 어우러져 스포티하면서도 강렬한 개성을 선사한다.

새로운 ‘섭머저블’은 파네라이 자체 제작 무브먼트인 OP XXXIV로 구동되며, 10bar(약 100m)의 방수 기능과 3일간의 파워 리저브를 제공한다. 다이얼의 직경은 42mm로 보다 슬림하면서도 개성 넘치는 섬머 룩을 연출할 수 있다.

한편, 리치몬트 그룹 소속의 파네라이는 강력한 팬덤을 자랑하는 명품 시계 브랜드로도 널리 알려져 있다.

국내 고객들은 현대백화점 무역센터점, 판교점, 갤러리아 명품관, 롯데 에비뉴엘에서 ‘섭머저블’을 만나볼 수 있다.

고현준기자 news@wedding21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