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쩌다 발견한 하루' 이나은·김영대, 그림같은 '만찢남녀' 커플
'어쩌다 발견한 하루' 이나은·김영대, 그림같은 '만찢남녀' 커플
  • 황현선
  • 승인 2019.08.30 23:30
  • 조회수 9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MBC '어쩌다 발견한 하루' 제공 © 뉴스1

배우 이나은과 김영대가 '어쩌다 발견한 하루'에서 만화를 찢고 나온 듯한 훈훈한 비주얼 커플로 만난다.

MBC 수목드라마 '신입사관 구해령' 후속으로 방송되는 '어쩌다 발견한 하루'(극본 인지혜 송하영/연출 김상협) 제작진은 30일 이나은(여주다 역)과 김영대(오남주 역)의 투샷이 담긴 스틸 사진을 공개했다.

'어쩌다 발견한 하루'는 여고생 은단오(김혜윤 분)가 정해진 운명을 거스르고 사랑을 이뤄내는 본격 학원 로맨스 드라마로 만화 속 캐릭터들의 이야기라는 독특한 배경과 설정, 차세대 청춘 배우들의 조합으로 안방극장을 찾아온다.

이나은은 극 중 가난하지만 씩씩하고 예쁘며 심성까지 고운 만화 속 캐릭터 여주다로 분한다. 김영대는 큰 키에 잘생긴 얼굴, 명석한 두뇌와 재벌 집안까지 모든 조건을 갖춘 매력의 소유자이자 스리고 A3의 리더 오남주 역을 맡았다.

금수저들만 모인 부자 학교에 기업 특별 전형으로 입학해 무시와 괴롭힘을 당하면서도 항상 긍정적인 모습을 잃지 않는 여주다(이나은 분)는 무심한 척하면서 자신을 챙겨주는 오남주(김영대 분)와 설레는 러브라인을 그려 나갈 예정이다.

하지만 만화 속 세상에서 의문의 실마리가 하나둘씩 풀려가며 두 사람의 러브스토리도 묘한 방향으로 펼쳐진다고 해 궁금증을 증폭시키고 있다. 과연 전형적인 남녀 주인공 같은 여주다와 오남주가 어떤 러브라인으로 전개에 흥미를 더할지 기대가 커지고 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그림 같은 투샷으로 찰떡 케미스트리를 발산하는 이나은과 김영대의 모습이 담겼다.

상반된 표정으로 서로를 바라보는 두 사람은 빛나는 비주얼로 만화를 찢고 나온 듯한 장면을 연출하며 올 가을 예비 시청자들의 가슴을 설레게 할 청춘 커플의 탄생을 예고하고 있다.

황현선기자 news@wedding21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