합천군청, 의원 해외연수 계획 전격 취소
합천군청, 의원 해외연수 계획 전격 취소
  • 웨딩21뉴스 인터넷뉴스팀 기자
  • 승인 2019.10.08 19:05
  • 조회수 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합천군청에 따르면 합천군의회는 다음달 11월 4일부터 10일까지 5박 7일간 실시하기로 계획했던 호주·뉴질랜드 선진의정 연수를 전격 취소하기로 결정했다.

경기도내 축산농가에서 발생한 아프리카 돼지열병이 13번째 확진 판정이 남에 따라 전국이 차단방역 비상체제 수위를 높여가고 있는 가운데 도내 돼지사육두수 2위를 자랑하는 축산웅군인 우리 합천군도 긴장의 끈을 놓지 못하고 있는 상황이다.

이에 따라 합천군의회 의원들은 축산농가의 우려와 경계 상황을 적극 수렴해 계획된 해외연수를 취소하고 돼지열병 확산 방지를 위해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한편, 석만진의장은 “합천군의회의 이번 연수목적은 돼지축산업의 선진화방법과 친환경 농업관련 부분을 중점 일정으로 해외연수를 할 계획이었다.”고 전했다.

웨딩21뉴스 인터넷뉴스팀 기자 news@wedding21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