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렌타인 '싱글몰트 밀튼더프 15년' 제안
발렌타인 '싱글몰트 밀튼더프 15년' 제안
  • 고현준
  • 승인 2019.11.04 22:30
  • 조회수 3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끝이 시려오는 늦가을, 집에서 분위기 있게 즐기다

코끝이 시려오는 늦가을, 페르노리카 코리아의 프리미엄 스카치위스키 발렌타인(Ballantine’s)이 홈술족을 위한 집에서도 분위기 있게 즐길 수 있는 ‘발렌타인 싱글몰트 밀튼더프 15년’을 제안한다. 
 

사진 : 발렌타인 싱글몰트 밀튼더프 15년
사진 : 발렌타인 싱글몰트 밀튼더프 15년

완벽하게 균형을 이루는 부드러운 맛과 향이 일품인 ‘발렌타인 싱글몰트 밀튼더프 15년’은 한껏 무르익은 가을의 여유와 낭만을 느끼기에 제격인 싱글몰트 위스키다.

특히, 꽃향기와 계피의 은은하고 스파이시한 풍미가 입안을 부드럽게 감싸줘 늦가을 괜스레 헛헛해지는 마음을 채워주기에 충분하다.

또한 길고 오래 지속되는 피니시로 집에서 느긋하게 분위기 있는 시간을 보내고픈 이들에게 최고의 순간을 선사할 것이다.

‘발렌타인 싱글몰트 밀튼더프 15년’과 함께 늦가을이 주는 매력 속으로 빠져보는 것은 어떨까.

고현준기자 news@wedding21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