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원시청, 치매치료비 지원 받고 부담은 덜고
남원시청, 치매치료비 지원 받고 부담은 덜고
  • 웨딩21뉴스 인터넷뉴스팀 기자
  • 승인 2020.01.06 18:05
  • 조회수 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원시청에 따르면 남원시보건소(소장 이순례)는 치매환자와 가족의 경제적 부담 경감을 위해 모든 치매환자에 대한 치매치료관리비 지원 사업을 연중 실시하고 있다고 밝혔다. 지원대상은 남원시에 주소를 둔 치매환자로 치매안심센터와 의료기관에서 치매진단을 받아 치매치료제를 복용중인 만 60세 이상 치매어르신이다.

남원시는 기존 치매치료관리비를 국도비보조사업으로 소득기준(기준 중위소득 120%이하) 대상자에게만 지원하였으나 급속한 고령화에 따른 계속적인 치매환자 발생과 부양가족의 사회적 비용 증가를 예상하여 2019년부터 치매치료관리비를 자체 시비로 편성하였다.

대상자의 소득제한 없이 모든 치매환자에게 약제비 와 진료비를 월 3만원(년 36만원) 한도 내에서 지원하여 치료비 지원대상자가 전년대비 50%이상 증가하였고 더 많은 치매환자와 가족이 치매치료관리비 지원 혜택을 받게 되었다.

웨딩21뉴스 인터넷뉴스팀 기자 news@wedding21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