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유리, 남편 안성현 위해 해외서도 '특급 내조'…선남선녀 부부
성유리, 남편 안성현 위해 해외서도 '특급 내조'…선남선녀 부부
  • 황현선
  • 승인 2020.01.10 20:00
  • 조회수 2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핑클 출신 배우 성유리가 남편인 프로골퍼 출신 안성현 코치를 위해 해외에서도 특급 내조에 나섰다.

프로골퍼 노승열은 10일 오전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하루 종일 각자 열일한 하루. 막간을 이용해 사진 한 장. 스윙 영상 찍느라 바빴던 (성)유리 누나.

스윙 하나 놓치지 않고 보고 모든 피드백 주는 (안)성현이형. 54홀 같은 18홀을 친 김지(김지현)와 나. 최근 몇 년 동안 최고의 볼스트라이킹이었던 하루. 성현이형 덕분에 자신감 많이 얻고 행복한 하루"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미국 캘리포니아의 한 골프장에서 안성현 코치가 해외에서 선수들을 가르치고 있는 가운데, 성유리가 남편을 위해 선수들의 스윙 영상을 찍어 주는 모습이 담겨 눈길을 끈다.
 

또한 성유리는 안성현 코치와 노승열 및 김지현 프로 골퍼들과 함께 셀카를 찍으며 환한 미소를 짓고 있어 시선을 더욱 사고 있다.

한편 성유리와 안성현은 지난 2014년 교제를 시작해, 약 4년 간의 열애 끝에 2017년 5월 결혼했다.

황현선기자 news@wedding21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