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한국인이 선택한 자유여행지는 어디?
2019년 한국인이 선택한 자유여행지는 어디?
  • 고현준
  • 승인 2020.01.13 21:00
  • 조회수 1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글로벌 자유여행 액티비티 플랫폼 클룩(Klook)이 자사의 내부 데이터를 기반으로 2019년 한국인이 선호한 해외여행지 순위를 공개했다.
 

사진 : 클룩 2019년 한국인 인기 급상승 해외여행지 (*예약수 기준 2018년 대비 2019년 동기 성장률)
사진 : 클룩 2019년 한국인 인기 급상승 해외여행지 (*예약수 기준 2018년 대비 2019년 동기 성장률)

2019년 클룩을 통해 자유여행을 예약한 한국인 고객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가장 높은 성장률을 기록한 여행지 1위는 전년 대비 6배 이상(603%) 성장한 베트남이 차지했다.

2019년 상반기까지 인기 여행지였던 일본과 홍콩이 국제적 이슈로 여행객이 주춤하면서 그 여파로 베트남이 반사효과를 톡톡히 누린 것으로 보인다.

태국은 412%의 성장을 기록하며 2위에 올랐으며, 그 뒤를 이어 3위 인도네시아(260%), 4위 미국(195%), 5위 대만(177%) 순이었다.

클룩 관계자는 “2019년 하반기부터 베트남이나 태국 등 가성비 높은 동남아 지역으로 여행객의 발길이 옮겨가고 있다”며

“특히 베트남은 다낭을 비롯해 나트랑, 푸꾸옥 등 다른 도시들도 새로운 여행지로 떠오르며 2020년에도 인기는 계속 될 것으로 전망된다. 휴양뿐 아니라 일일 투어, 쿠킹 클래스, 스파, 서핑 강습 등 취향에 따라 즐길 수 있는 액티비티가 다양한 것이 장점”이라고 말했다. 

이에 클룩은 감사의 뜻을 담아 인기 여행지의 주요 액티비티들을 더욱 합리적으로 구매할 수 있는 더블할인 프로모션을 오는 1월 31일까지 진행한다.

클룩에 가입만 해도 첫 구매자 대상 15%할인쿠폰을 받을 수 있으며 한번 더 구매 시 15% 추가 할인 기회를 제공한다. 할인 쿠폰은 클룩 웹사이트 혹은 모바일 앱을 통해 다운로드 받을 수 있다.

한편 클룩은 2014년 창업 후, 꾸준한 성장을 통해 전 세계의 자유여행 시장을 선도적으로 이끌고 있는 ‘여행 액티비티 플랫폼’이다.

클룩은 그간 여행객들이 인터넷을 통해 쉽게 접하지 못했던 세계 유수의 어트랙션은 물론 현지에서의 교통, 맛집, 현지 특유의 경험을 가능하게 해주는 ‘로컬 투어’ 등을 제공하고 있다.

클룩은 구글 및 애플 앱스토어 선정 최고의 앱으로 선정된 바 있으며, 여행자들이 현지에서 간편하게 모바일 바우처 및 QR코드로 사용을 할 수 있어 호평을 받고 있다. 현재 전 세계 350여개 도시에서 10만여개의 액티비티 상품을 판매 중이다.

클룩은 전 세계 26개 지사에서 2,000여명의 직원이 함께 일하고 있으며, 현재 14가지 언어 서비스 및 41개 통화를 지원 중이다.

고현준기자 news@wedding21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