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원희 완성도 높은 연기력과 다채로운 매력 2020년도를 기대케 해
고원희 완성도 높은 연기력과 다채로운 매력 2020년도를 기대케 해
  • 황현선
  • 승인 2020.01.13 14:00
  • 조회수 27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채널A 새 금토드라마 짭쪼로맨스 ‘유별나! 문셰프’의 대본 리딩 소식이 전해진 가운데 주연으로 낙점된 배우 고원희의 활약이 기대를 모으고 있다.
 

사진 : 매니지먼트 구, 배우 고원희
사진 : 매니지먼트 구, 배우 고원희
사진 : 매니지먼트 구, 배우 고원희
사진 : 매니지먼트 구, 배우 고원희
사진 : 매니지먼트 구, 배우 고원희
사진 : 매니지먼트 구, 배우 고원희
사진 : 매니지먼트 구, 배우 고원희
사진 : 매니지먼트 구, 배우 고원희

13일 오전 대본 리딩 모습이 공개된 채널A 금토드라마 짭쪼로맨스 ‘유별나! 문셰프’ ’(극본 김경수, 정유리/ 연출 최도훈/ 제작 스토리네트웍스, 글로빅엔터테인먼트)에서,

고원희는 '벨라'라는 디자이너명을 가진 세계적인 패션 디자이너 유유진 역을 맡아, 교통사고 이후 한순간에 엉뚱함 200%의 사고뭉치 '유별나'라는 별칭을 얻게 되는 극과극 캐릭터를 소화한다.

지난 2019년 다양한 장르의 작품들과 캐릭터로 필모그래피를 차근하게 쌓아왔던 고원희는 상반기에는 KBS2 월화드라마 ‘퍼퓸’의 신비로운 매력을 가진 패션모델 ‘민예린’ 역을 맡기 위해,

첫방송 3개월 전부터 실제 패션 모델들이 받는 워킹이나 퍼포먼스 등을 맹연습 했던 것은 물론 1역 2인이라는 캐릭터 특성상 역할을 분담했던 배우 하재숙과 함께,

촬영 중에도 끊임 없이 소통을 나누고 합을 맞추며 배역의 완성도를 높히기 위해 노력을 아끼지 않으며 데뷔 이후 첫 타이틀롤에 대한 부담감과 우려를 잠재울 수 있었다.

이어 하반기에는 JTBC ‘조선혼담공작소-꽃파당’ (이하 꽃파당) 속 미모도 스스로의 대한 자부심도 천하일색인 좌의정 댁 무남독녀 애기씨 ‘지화’ 역을 맡아,

방영 기간 내내 중심이 잡힌 발성을 토대로 한 정확한 대사 전달과 과하지도 모자라지도 않는 표정 연기로 극의 개연성을 잇는데 일조하며 그동안 회자 되었던 자신의 사극 연기력을 아낌 없이 발휘 할 수 있었다.

또tvN 드라마스테이지2020의 첫 주자로 작년 11월 23일날 방영되었던 단막극 ‘오우거’에서는 미스테리한 분위기와 내막을 가지고 있는 여인 ‘나연’으로 출연해 단막극 특성상 길지 않은 출연 시간에도 남편에게 학대당하던 아내, 다시 순수한 사랑에 빠진 여인,

사랑하는 사람을 영원히 자신의 옆에 붙들어 두기 위해 범행을 꾸미고 저지른 용의자라는 최후의 순간까지 내몰린 상태에서도 어느 부분 하나 놓치지 않으며 한국판 미저리를 방불케 하는 배역 몰입도를 나타냈다.

드라마 뿐만 아니라 영화에서도 어김 없이 탁월한 연기력을 선보였던 고원희는 지난 11일 (토)에 00시 40분에 ‘KBS 독립영화관’에 방영 되었던 영화 ‘죄많은 소녀’에서,

학교 친구의 죽음에 대한 비밀을 감추어야만 하는 소녀 ‘한솔’ 역을 감정의 극한까지 이끌어 내며 열연했던 것이 실시간 검색어에 오르며 자신의 역량을 상기시킬 수 있었다.

이렇게 한계 없는 캐릭터 소화력과 발전을 멈추지 않는 배우 고원희가 다가오는 봄 첫방송을 앞두고 있는‘유별나! 문셰프’에서는 또 어떤 모습으로 안방극장을 찾을지 기대를 모으게 했다.

한편 고원희가 출연하는 짭쪼로맨스 ‘유별나! 문셰프’는 3월 중 채널A에서 방영 예정이다

황현선기자 news@wedding21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