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뷔' 김희진 "'미스트롯' 언니들, '우리 막내 잘해라'고 응원"
'데뷔' 김희진 "'미스트롯' 언니들, '우리 막내 잘해라'고 응원"
  • 황현선
  • 승인 2020.01.14 20:00
  • 조회수 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수 김희진이 '미스트롯' 언니들에게 고마움을 전했다.

김희진은 14일 오후 2시 서울 마포구 홍익로 하나투어 브이홀에서 데뷔 앨범 '차마'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이날 김희진은 "'미스트롯' 언니들이 카톡과 응원 영상 통해서 많은 응원을 해줬다. 언니들이 우리 막내 잘할 거라고 든든한 언니 11명이 있어서 더 든든하다"며

"아무래도 하유비언니는 같은 소속사라 가장 많이 본다. 언니가 저보다 먼저 이 무대에 서서 더 든든하게 지원을 해준 것 같다"고 말했다.

이에 하유비는 김희진을 응원하기 위해 현장을 찾아, "일단 제가 더 떨린다. 자식을 물가에 내놓은 것처럼 떨린다. 아까 전에 노래하는데 제가 다 떨리더라. 엄마의 마음인 것 같다. 나이 차가 많이 나서 그런 것 같다. 저희는 항상 진지한 얘기를 많이 한다. 목소리가 '차마'라는 곡과 찰떡 같아서 대박날 것 같다"고 응원했다.

한편 TV조선 '내일은 미스트롯'에 출연해 얼굴을 알린 김희진의 첫 데뷔 앨범 '차마'는 사랑하는 사람을 잊지 못하는 마음을 반지 하나 버리지 못하는 것으로 표현한 가사가 인상적인 발라드로, 김희진만의 독보적인 감성 중저음이 리스너들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오는 15일 정오 발매.

황현선기자 news@wedding21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