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지훈 “데뷔작 ‘시그널’ 연출 덕분에 내 역할도 주목받아, 감사해”
서지훈 “데뷔작 ‘시그널’ 연출 덕분에 내 역할도 주목받아, 감사해”
  • 황현선
  • 승인 2020.01.16 14:30
  • 조회수 18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원물과 사극 등 장르를 넘나들며 연기 변신을 보여주는 차세대 남주, 배우 서지훈이 스타&스타일 매거진 앳스타일(@star1)과 함께 패션 화보를 진행했다.

서지훈은 화보를 통해 특유의 소년미를 보여주며 여심을 저격했다.
 

사진 : 매니지먼트 구, 배우 서지훈 '파수꾼'. (사진제공 : 앳스타일)
사진 : 매니지먼트 구, 배우 서지훈 '파수꾼'. (사진제공 : 앳스타일)
사진 : 매니지먼트 구, 배우 서지훈 '파수꾼'. (사진제공 : 앳스타일)
사진 : 매니지먼트 구, 배우 서지훈 '파수꾼'. (사진제공 : 앳스타일)

2020년, 데뷔 5년차를 맞은 배우 서지훈은 연기자를 꿈꾸게 된 계기에 대해 영화 ‘파수꾼’을 언급했다.

"청춘드라마만 알던 내게 ‘파수꾼’을 접할 기회가 왔다. 청춘들의 어두운 면을 사실적으로 그린 작품이 충격적으로 다가왔고 이 영화를 보고 바로 연기학원에 등록했다"는 말로 연기 준비의 시작을 그렸다.

또한 데뷔작인 tvN ‘시그널’에 대해 "첫 촬영이라 정신이 없었다"며 "감독님의 연출이 훌륭한 덕에 내 역할도 주목을 받을 수 있었던 것 같다"는 답을 덧붙였다.

한창 차기작 '어서와'의 촬영을 하고 있는 서지훈은 "아픈 과거를 가지고 있는 이재선이란 역할을 맡았다"며 "원작과 비교해 어떻게 이야기가 흘러갈 지 기대가 된다"는 말로 작품에 대한 이야기를 마쳤다. 

다양한 장르와 역할에 도전하고 싶다는 배우 서지훈의 인터뷰와 화보는 앳스타일 매거진 2020 2월호에서 만나 볼 수 있다.

황현선기자 news@wedding21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