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스토랑' 이정현, 맛티스트의 '강남 5대 분식'…봉준호 단골 맛집까지
'편스토랑' 이정현, 맛티스트의 '강남 5대 분식'…봉준호 단골 맛집까지
  • 황현선
  • 승인 2020.03.21 18:00
  • 조회수 6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상출시 편스토랑' 이정현이 강남 5대 분식을 소개하며 봉준호 감독의 단골 맛집을 공개했다.

지난 20일 오후에 방송된 KBS2 '신상출시 편스토랑'(이하 '편스토랑')에서는 '분식'을 주제로 메뉴 개발에 나선 편세프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정현은 화보 촬영 현장에 함께하는 스태프들과 함께 '강남 5대 분식'을 함께 맛보며 메뉴 개발을 위한 분석에 나섰다.

이정현은 "단골로 가는 분식집에서 다 사 왔다. 스태프들이 많아서 음식 개발할 때 아이디어를 얻으려고"라며 '맛티스트' 다운 모습으로 다양한 맛집을 소개했다.

작은 트럭에서 운영할 때부터 애용한 이정현의 단골 떡볶이 맛집부터 핫도그, 튀김순대, 무침만두, 튀김까지 다양한 분식 메뉴의 등장에 이정현을 비롯한 스태프들의 입이 바빠졌다.

이정현과 스태프들뿐만 아니라 '편스토랑' 출연진 역시 알고 있는 유명한 맛집들이 소개되며 궁금증을 자아냈다.

많은 유명인사들이 방문했던 맛집들에 관한 이야기들을 주고받던 중, 이정현은 진짜 맛집을 판별할 수 있는 자신만의 사인 방식을 밝혔다.

이정현은 "맛이 별로면 '번창하세요', 맛있으면 '정말 맛있어요'라고 적는다"고 털어놔 모두를 공감하게 했다.

특히 오징어튀김이 많은 스태프들에게 극찬을 받아 눈길을 끌었다. 이에 대해 이정현은 "봉준호 감독님 단골 튀김집이래요. 아카데미 가기 전에 사들고 가셨다고 주인아저씨가 말씀해주셨다"고 밝혀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정현은 봉준호 감독과 같은 영화인으로서 가끔 만나고, 연락하기도 한다며 친분을 밝혔고, 이에 이경규가 봉준호 감독을 만났던 일화를 공개했다.

이경규는 "나보고 선배님이라고 하더라. 봉준호 감독이 한참 나보다 아래다"며 자신이 감독 선배임을 어필해 웃음을 더했다.

이날 이정현은 오징어튀김에 아이디어를 얻어 오징어를 이용한 분식 연구에 돌입하며 기대감을 모았다.

한편, KBS2 '신상출시 편스토랑'은 연예계 소문난 '맛.잘.알(맛을 잘 아는)' 스타들이 혼자 먹기에 아까운 필살의 메뉴를 공개, 이 중 메뉴 평가단의 평가를 통해 승리한 메뉴가 방송 다음 날 실제로 전국의 편의점에서 출시되는 신개념 편의점 신상 서바이벌 프로그램으로 매주 금요일 오후 9시 45분에 방송된다.

황현선기자 news@wedding21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