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더바디 벨먼 내추럴 스파 사해머드 바디클렌저 3종 출시
온더바디 벨먼 내추럴 스파 사해머드 바디클렌저 3종 출시
  • 최해영
  • 승인 2020.05.28 00:00
  • 조회수 8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샤워만으로 머드팩 한 듯 매끈한 피부결 완성

LG생활건강의 바디 케어 브랜드 ‘온더바디’에서 머드팩과 클렌징의 2 in 1 기능을 담아 샤워만으로 푸석한 바디피부를 매끈하게 만들어주는 ‘벨먼 내추럴 스파 사해머드 바디클렌저 3종’을 출시한다.
 

사진 : 온더바디 벨먼 내추럴 스파 사해머드 히비스커스 바디클렌저 / 500mL / 16,900원, 온더바디 벨먼 내추럴 스파 사해머드 베르가모트 바디클렌저/ 500mL / 16,900원, 온더바디 벨먼 내추럴 스파 사해머드 자스민 바디클렌저 / 500mL / 16,900원. 소비자 문의번호: 080-023-7007
사진 : 온더바디 벨먼 내추럴 스파 사해머드 히비스커스 바디클렌저 / 500mL / 16,900원, 온더바디 벨먼 내추럴 스파 사해머드 베르가모트 바디클렌저/ 500mL / 16,900원, 온더바디 벨먼 내추럴 스파 사해머드 자스민 바디클렌저 / 500mL / 16,900원. 소비자 문의번호: 080-023-7007
사진 : 온더바디 벨먼 내추럴 스파 사해머드 히비스커스 바디클렌저 / 500mL / 16,900원, 온더바디 벨먼 내추럴 스파 사해머드 베르가모트 바디클렌저/ 500mL / 16,900원, 온더바디 벨먼 내추럴 스파 사해머드 자스민 바디클렌저 / 500mL / 16,900원
사진 : 온더바디 벨먼 내추럴 스파 사해머드 히비스커스 바디클렌저 / 500mL / 16,900원, 온더바디 벨먼 내추럴 스파 사해머드 베르가모트 바디클렌저/ 500mL / 16,900원, 온더바디 벨먼 내추럴 스파 사해머드 자스민 바디클렌저 / 500mL / 16,900원

온더바디 ‘벨먼 내추럴 스파 사해머드 바디클렌저’는 미네랄이 풍부한 이스라엘 사해머드가 함유된 벨먼의 특별한 포뮬러로 바디워시와 머드팩의 사용감을 한 번에 느낄 수 있는 머드 스파 제품이다.

매일 샤워하며 사용해도 피부에 무리한 자극 없이 피부에 쌓인 오래된 각질, 노폐물 등을 깨끗하고 부드럽게 제거한다.

특히 바디에 붙어 있는 초미세먼지를 99.8%* 세정해 더욱 청정하게 딥클렌징 해준다. 레티놀, 비타민E, 나이아신아마이드 등 프리미엄 성분이 함유되어 세정 후에도 피부 속 깊은 고보습감을 주고 촉촉함을 오래도록 유지시킨다.

이에 더해, 세계 각지의 귀한 스파원료와 식물유래 오일을 담아 피부 고민별 집중 케어에 도움을 준다. 히비스커스, 베르가모트, 자스민 3종으로 출시되는 이번 신제품은 욕실에 풍부하게 퍼지는 향으로 편안한 홈스파를 즐길 수 있는 점이 특징이다.

달콤하고 화사한 향의 ‘사해머드&히비스커스’는 지친 하루에 활력을 부여하는 히비스커스와 로즈 오일이 함유된 포뮬러가 에너자이징 스파를 만들어준다.

‘사해머드&베르가모트’는 싱그러운 리프레싱 향과 베르가모트 에센셜 오일이 몸과 마음의 균형을 이루는 밸런싱 스파로 평온하고 생기 넘치는 샤워 시간을 완성시킨다.

‘사해머드&자스민’은 깊고 풍부한 자스민향과 제라늄꽃 오일의 포뮬러가 피곤한 바디에 휴식을 주어 릴렉싱 스파를 경험할 수 있다.

특히 전신은 물론 종아리, 팔꿈치와 같이 각질로 고민인 부위에 도포하고 손으로 마사지하며 문지른 후 물로 씻어내면 마치 머드팩을 한 듯 한층 더 실키한 피부결로 부드럽게 마무리해준다.

덥고 끈끈한 날씨로 노폐물이 쌓이기 쉬운 여름철, 깨끗한 클렌징은 물론 매끈한 달걀 바디피부로 완성해 줄 ‘온더바디 벨먼 내추럴 스파 사해머드 바디클렌저 3종’에 주목해보자.

한편, 이번 신제품은 글로벌 600만개** 판매를 돌파한 ‘벨먼 내추럴 스파’에서 새롭게 라인업해 선보이는 바디클렌저다.

재구매율 1위*** 브랜드 온더바디의 프리미엄 바디케어 벨먼 내추럴 스파 라인은 미국, 캐나다 미국, 캐나다, 일본, 중국 등 세계 각지에서 판매되어 글로벌 대세 바디워시로도 자리매김했다. 또한 뷰티 커뮤니티 파우더룸에서 2년연속 바디워시 부문 1위****를 수상했다.

최해영기자 news@wedding21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