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여름, 출근할 때 뭐 입지?” 한고은의 시원한 오피스룩 스타일링 TIP
“올여름, 출근할 때 뭐 입지?” 한고은의 시원한 오피스룩 스타일링 TIP
  • 이정은
  • 승인 2020.06.18 11:00
  • 조회수 9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본격적으로 더워진 날씨, 여름 패션에 관한 고민이 더욱 커지고 있다.

특히, 어느 정도 격식을 갖춘 룩을 입어야 하는 직장인의 경우 아이템의 선택 폭이 좁을 수밖에 없는데,

독일 명품 의류 브랜드 ‘라우렐(Laurel)’에서 뮤즈 한고은과 함께 시원한 오피스룩을 완성해줄 아이템과 스타일링 팁을 소개한다.
 

사진 : 라우렐(Laurel)
사진 : 라우렐(Laurel)
사진 : 라우렐(Laurel)
사진 : 라우렐(Laurel)

▷ 다 같은 티셔츠가 아니야! 블라우스와 같은 효과를 내는 티셔츠

캐주얼한 분위기를 풍기는 티셔츠는 오피스룩과는 거리가 멀다고 생각할 수 있지만, 소재와 디테일에 따라 블라우스 느낌으로 연출할 수 있어 활용 범위가 무궁무진한 아이템.

라우렐의 수피마 실크 모달 티셔츠는 면의 캐시미어라고 불리는 수피마면에 실크와 같은 광택을 부여하는 실켓 가공 처리를 하여 고급스럽게 흐르는 광택과 선명한 컬러가 특징이다.

브이넥 디자인으로 목이 길고 가늘어 보이며, 깔끔한 네크선 처리로 티 블라우스 느낌으로 연출할 수 있다.

여기에 하이웨이스트 팬츠와 하이힐을 매치하면 다리가 더욱 길고 날씬해 보이며, 유연하게 흐르는 소재의 스커트와 샌들을 매치하면 우아하고 세련된 비즈니스 캐주얼룩이 완성된다.
 

사진 : 라우렐(Laurel)
사진 : 라우렐(Laurel)
사진 : 라우렐(Laurel)
사진 : 라우렐(Laurel)

▷ 여름철 실내외 피부를 보호하는 실용성 100% 아이템 가디건

여름철 얇은 두께의 가디건은 실외 강한 자외선으로부터 피부를 보호하고, 실내 에어컨으로부터 체온을 지킬 수 있어 꼭 필요한 아이템이다.

라우렐의 워셔블 미디엄 가디건은 아크릴 소재를 사용해 세탁 후 복원력이 우수하며, 기계세탁이 가능해 관리가 쉽다.

가슬가슬하고 시원한 촉감으로 땀에 붙지 않아 더욱 쾌적하게 착용할 수 있다.

또한 힙을 덮는 적당한 기장감과 베이직한 디자인을 갖춰 어떤 하의와 매치하여도 자연스럽게 어울린다.

민소매 블라우스나 원피스 위에 툭 걸쳐주면 부담스럽지 않으면서도 센스 있는 룩이 완성된다.
 

사진 : 라우렐(Laurel)
사진 : 라우렐(Laurel)
사진 : 라우렐(Laurel)
사진 : 라우렐(Laurel)

▷ 세련된 광택과 부드러운 촉감의 린넨 레이온 팬츠

여름이면 빠질 수 없는 시원한 린넨 소재는 특히 팬츠와 잘 어울린다.

타이트한 핏의 블라우스나 티셔츠 등에 린넨 팬츠를 매치하면 격식 있으면서도 여유로운 느낌을 선사한다.

린넨의 거친 촉감이 불편하다면 면과 나일론, 레이온 등과 혼방된 제품을 선택해보자.

시원함은 그대로 유지하면서 부드러운 촉감을 느낄 수 있고, 세탁 및 관리가 쉽다.

라우렐의 린넨 레이온 팬츠는 레이온과 린넨을 혼방해 두 가지 소재의 장점을 모두 느낄 수 있다.

허리 밴드와 스트링이 내장되어 편안한 착용감을 느낄 수 있으며, 허리선 아래의 턱 디자인으로 다리라인이 슬림해 보인다.

이정은기자 news@wedding21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