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멘토', 제작 20주년 기념 8월19일 CGV 재개봉
'메멘토', 제작 20주년 기념 8월19일 CGV 재개봉
  • 황현선
  • 승인 2020.07.30 11:00
  • 조회수 6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개봉 '메멘토' 포스터 © 뉴스1


크리스토퍼 놀란 감독의 영화 '메멘토'가 8월19일 재개봉한다.

'메멘토'의 수입사 ㈜엔케이컨텐츠는 29일 "크리스토퍼 놀란 감독을 세계적인 감독으로 부상시킨 영화 '메멘토'가 제작 20주년을 기념하며 오는 8월19일 재개봉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메멘토'는 아내가 살해당한 후, 10분밖에 기억 못하는 단기기억상실증에 걸린 남자가 사진, 메모, 문신으로 남긴 기록을 따라 범인을 쫓는 기억 추적 스릴러로, '인터스텔라' '인셉션' 크리스토퍼 놀란 감독의 첫 번째 마스터피스다.

'메멘토'는 '다크 나이트' 시리즈, '인셉션' '인터스텔라' '덩케르크'를 통해 이제는 명실상부 거장의 반열에 오른 크리스토퍼 놀란 감독을 전 세계에 알린 초기작으로, 그에게 '천재 감독'이라는 타이틀을 안겨준 작품으로 유명하다.

개봉 당시 유수의 영화제에서 57개 부문 수상, 58개 부문 노미네이트를 기록하고, 관객과 평단을 모두 사로잡으며 센세이션을 일으킨 영화는 현재까지도 끊임없이 천재 감독 놀란의 탄생작으로 회자되고 있다. 매 작품 자신만의 독창적인 세계를 창조하는 크리스토퍼 놀란 감독의 장기는 '메멘토'에서도 어김없이 그 진가를 발휘한다. 영화 속 기발하고 놀라운 시간 역행 구조는 스릴러 장르의 서스펜스를 극대화하고, 후반으로 향할수록 몰입도를 끌어올리는 완벽하게 짜인 113분으로 영화가 줄 수 있는 최상의 지적 쾌감을 선사한다.

이로 인해 '메멘토'는 보면 볼수록 감독이 던져 놓은 퍼즐 조각들을 더욱 완벽하게 맞출 수 있는 영화로, 팬들에겐 반복해서 봐야 할 가치가 있는 작품으로 알려져 있어, 이번 재개봉은 아직 보지 못한 관객뿐 아니라 이미 본 관객들까지 극장으로 다시 불러낼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제작 20주년을 맞이한 정식 재개봉을 기념해 GV, 굿즈 패키지 등 다채로운 이벤트도 준비됐다.

함께 공개한 티저 포스터는 온몸에 문신을 새긴 채 문서를 들여다보는 레너드(가이 피어스 분)의 모습으로 호기심을 자극한다. 단기기억상실증에 걸려 자신의 기억조차도 기록으로만 의지하며 사건을 추적하는 독특한 상황과 이후 펼쳐질 놀라운 전개를 예고하며 기대감을 높인다. 여기에 "현존하는 최고의 스릴러"(Entertainment Weekly)라는 언론의 평은 영화의 가치를 고스란히 전하며 관람 욕구를 한껏 끌어올린다.

'메멘토'는 8월19일 CGV에서 개봉한다.

황현선기자 news@wedding21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