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효리, 논란에 힘들었나 "인스타그램 소통 그만할 것…쓴소리도 고마워"
이효리, 논란에 힘들었나 "인스타그램 소통 그만할 것…쓴소리도 고마워"
  • 황현선
  • 승인 2020.09.02 10:00
  • 조회수 17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효리 인스타그램 © 뉴스1


가수 이효리가 인스타그램을 통해 소통을 멈추겠다고 말했다.

2일 이효리는 인스타그램에 "다름 아니라 앞으로 3일 정도 기한을 두고 이제 인스타그램을 그만 하려고 합니다"라며 "최근에 있었던 일 때문은 아니고요(물론 아주 영향이 없진 않지만), 활동이 많이 없어 늘 소식 목말라하는 팬들과 소통하고자 했던 공간인데 이거 은근히 신경도 많이 쓰이고 쉽지 않네요"라는 글을 적었다.

이어 "우리 팬들과는 다른 방식의 소통 생각해볼게요, 그동안 늘 부족한 저를 보러와주시고 응원해주시고 예뻐해주셔서 감사합니다"라며 "물론 쓴소리 해주시는 분들도 고맙습니다"라고 덧붙였다.

이효리는 MBC '놀면 뭐하니?'에 출연해 싹쓰리 프로젝트, 환불원정대 프로젝트에 참여하며 화제를 모았다.

그러나 최근 방송에서 환불원정대 프로젝트의 부캐릭터 이름을 짓는 과정에서 "마오 어떠냐"라는 발언을 했는데, 중화권 국가 네티즌(누리꾼)들이 '마오'라는 이름이 중국의 전 국가주석 마오쩌둥(모택동)을 연상하게 한다며 거세게 비판했다. 이에 '놀면 뭐하니?' 측은 지난달 24일 "특정 인물을 뜻하는 의도는 전혀 없었다"고 해명했다.

이하 이효리 글 전문.

여러분 안녕하세요. 다름 아니라 앞으로 3일 정도 기한을 두고 이제 인스타그램을 그만 하려고 합니다. 최근에 있었던 일 때문은 아니고요.(물론 아주 영향이 없진 않지만) 활동이 많이 없어 늘 소식 목말라하는 팬들과 소통하고자 했던 공간인데 이거 은근히 신경도 많이 쓰이고 쉽지 않네요. 우리 팬들과는 다른 방식의 소통 생각해볼게요. 그동안 늘 부족한 저를 보러와주시고 응원해주시고 예뻐해주셔서 감사합니다. 물론 쓴소리 해주시는 분들도 고맙습니다. 여러가지 힘든 상황 속에서 굳건히 자기의 자리 지켜나가시길 바랍니다. 사랑해요. 고맙습니다

황현선기자 news@wedding21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