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샘, 2020년 가을 라이프 스타일 트렌드 발표해
한샘, 2020년 가을 라이프 스타일 트렌드 발표해
  • 황현선
  • 승인 2020.10.07 23:00
  • 조회수 5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노멀 시대의 신혼 라이프, 일상이 특별해지는 홈택트 라이프

종합 홈 인테리어 전문기업 한샘은 ‘뉴노멀 시대의 새로운 가능성 홈택트 라이프(Hometact Life)’라는 주제로 2020년 가을 라이프 스타일 트렌드를 발표했다.
 

사진 : 패브릭 소파와 1인 체어로 마주 앉아 대화하기 좋은 라운지 거실. 한샘 밀란304 노르딕소파, 밀란304 블랑 소파테이블, 유로604 사이드보드장.
사진 : 패브릭 소파와 1인 체어로 마주 앉아 대화하기 좋은 라운지 거실. 한샘 밀란304 노르딕소파, 밀란304 블랑 소파테이블, 유로604 사이드보드장.
사진 : 시크한 블랙 원형 식탁으로 연출한 분위기 있는 홈카페 키친. 한샘 유로 시그니처 부엌, 키친바흐 세라믹 원형 식탁, 디아고 식탁 의자.
사진 : 시크한 블랙 원형 식탁으로 연출한 분위기 있는 홈카페 키친. 한샘 유로 시그니처 부엌, 키친바흐 세라믹 원형 식탁, 디아고 식탁 의자.
사진 : 평소에는 아내의 서재 공간으로, 주말에는 홈파티룸으로 변신하는 멀티룸. 한샘 유로501 플랫서재 세트.
사진 : 평소에는 아내의 서재 공간으로, 주말에는 홈파티룸으로 변신하는 멀티룸. 한샘 유로501 플랫서재 세트.
사진 : 크림톤 가구에 포인트 벽지를 매치한 부티크 호텔 같은 침실. 한샘 유로502 필로우 침실 세트.
사진 : 크림톤 가구에 포인트 벽지를 매치한 부티크 호텔 같은 침실. 한샘 유로502 필로우 침실 세트.
사진 : 파티션으로 공간을 분리해준 서재 겸 드레스룸. 한샘 빌트인플러스 책상 세트, 빌트인플러스 옷장.
사진 : 파티션으로 공간을 분리해준 서재 겸 드레스룸. 한샘 빌트인플러스 책상 세트, 빌트인플러스 옷장.

사회적 거리 두기로 외출을 자제하고 재택근무나 온라인 수업, 인터넷 쇼핑 등 모든 것을 집 안에서 해결하고 있는 요즘, 집은 단순한 주거 공간에서 무엇이든 가능한 멀티 공간으로 변화했다.

재택근무를 하는 홈오피스와 브런치를 즐기는 홈 카페, 친구들과 함께하는 홈파티 룸까지, 집에서 머무는 일상을 더욱 특별하게 해주는 한샘의 2020 가을 신혼 라이프스타일 트렌드를 소개한다. 

▶ 취향 확실한 신혼부부의 홈라이프

한샘은 집에서 다양한 취미를 즐기고 SNS를 통해 일상을 적극적으로 공유하는 밀레니얼 세대의 니즈를 반영한 59㎡ 신혼부부의 집을 제안한다.

먼저 라운지(Lounge) 스타일의 거실은 둘러앉아 대화를 하거나 각자 취미 생활을 즐길 수 있다. 가벼운 디자인의 가구들로 상황에 따라 레이아웃을 바꾸고자 하는 신혼에 안성맞춤. 소파 옆 콘솔장은 거실의 포인트가 되는 소품들로 장식해보자.

다이닝과 부엌을 분리해 더욱 아늑한 홈카페 키친도 주목할 만하다. 밝은 컬러의 부엌 대신 매트한 소재의 블랙컬러 부엌은 이 집만의 포인트다. 원형 식탁, 펜던트 조명, 카페장으로 꾸민 이 공간은 집에서도 카페에 온 것처럼 근사한 브런치를 즐길 수 있다.

부부 침실은 포인트 컬러 벽지와 무드 조명으로 아늑한 호텔 같은 분위기를 연출했다. 침대 옆 수납장을 두어 자주 사용하는 물건을 보관하고, 상부에는 아기자기한 소품으로 나만의 포토존을 꾸며둘 수 있다. 침실 베란다는 세탁실로 꾸며 공간 활용도를 높였다.

방 한가운데 큰 테이블을 두어 다양한 취미 활동을 즐길 수 있는 부부의 멀티룸도 있다.

평소에는 독서를 하거나 음악을 듣는 아내의 서재로 활용하다가, 주말이면 지인들과 함께하는 홈파티룸으로 변신한다. 폴딩 도어 밖은 홈가드닝을 즐기는 테라스 공간으로 집 안에서도 계절의 변화를 느낄 수 있다.

한편 남편의 홈오피스는 재택근무에 집중할 수 있는 공간이다. 파티션으로 드레스 룸과 서재 공간을 구분하여 업무에 오롯이 집중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었다. 가림 수납으로 드레스룸 공간을 깔끔하게 유지해보자.

▶ 한샘 스타일패키지 ‘모던 크림&블랙’

한샘이 제안하는 신혼집 인테리어는 리하우스 스타일패키지 ‘모던 크림&블랙’으로 꾸몄다. 부드러운 크림 톤에 블랙컬러를 매치해 감각적인 분위기를 연출한 공간이다.

간결하면서도 실용적인 디자인이 특징인 미드 센추리 모던(Mid-century Modern) 스타일의 인테리어 소품과 오렌지 레드, 머스터드 옐로 색상을 포인트로 활용해 캐주얼하고 트렌디한 느낌을 주는 신혼집이다

황현선기자 news@wedding21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