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스너클 FW2020 캠페인 ‘Bring The Heat' 공개
무스너클 FW2020 캠페인 ‘Bring The Heat' 공개
  • 남수민
  • 승인 2020.11.18 06:00
  • 조회수 4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캐나다의 라이프 스타일을 담은 프리미엄 브랜드 무스너클 (MOOSE KNUCKLES)이 전 세계 모든 이들의 열정을 자극하는 FW20 캠페인 ‘Bring The Heat (#MooseBringsTheHeat)’을 공개했다.
 

사진 : 무스너클 (MOOSE KNUCKLES), FW20 캠페인 ‘Bring The Heat (#MooseBringsTheHeat)’
사진 : 무스너클 (MOOSE KNUCKLES), FW20 캠페인 ‘Bring The Heat (#MooseBringsTheHeat)’
사진 : 무스너클 (MOOSE KNUCKLES), FW20 캠페인 ‘Bring The Heat (#MooseBringsTheHeat)’
사진 : 무스너클 (MOOSE KNUCKLES), FW20 캠페인 ‘Bring The Heat (#MooseBringsTheHeat)’
사진 : 무스너클 (MOOSE KNUCKLES), FW20 캠페인 ‘Bring The Heat (#MooseBringsTheHeat)’
사진 : 무스너클 (MOOSE KNUCKLES), FW20 캠페인 ‘Bring The Heat (#MooseBringsTheHeat)’
사진 : 무스너클 (MOOSE KNUCKLES), FW20 캠페인 ‘Bring The Heat (#MooseBringsTheHeat)’
사진 : 무스너클 (MOOSE KNUCKLES), FW20 캠페인 ‘Bring The Heat (#MooseBringsTheHeat)’
사진 : 무스너클 (MOOSE KNUCKLES), FW20 캠페인 ‘Bring The Heat (#MooseBringsTheHeat)’
사진 : 무스너클 (MOOSE KNUCKLES), FW20 캠페인 ‘Bring The Heat (#MooseBringsTheHeat)’

사전적 정의로 ‘열기(Heat)’란 높은 온도의 온기를 갖거나 발생시키는 따뜻함을 유지한 상태를 이야기하며 이와 동시에 감정적으로 흥분하거나 강렬해지는 것을 의미하기도 한다.

이러한 열기라는 이중성을 바탕으로 무스너클의 실용성을 강조한 제품과 전 세계 모든 이들에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는 뜨거운 에너지를 FW20 시즌 캠페인 ‘Bring the heat’을 통해 보여준다.

이번 FW20 캠페인은 화려한 컬러감이 뒤섞여 주요 비주얼을 장식하고 전 세계의 크리에이터들이 직접 참여하여 컨텐츠를 만들며 캠페인의 슬로건인 ‘Bring the heat’이 의미하는 “열정을 불러일으키는 것”에 대한 개인적인 해석과 스토리를 공유한다.

캠페인은 아티스트 영 떠그 (Young Thug)와 켈라니 (Kehlani)가 모델로 진행 되었으며 스타일링은 패션 에디터이자 스타일리스트인 카일 루 (Kyle Luu)가 담당했다.  그리고 포토그래퍼 샌디 킴 (Sandy Kim)이 그 순간을 담았다.

무스너클의 글로벌 마케팅 디렉터인 도미니크 레글레바 (Dominique Lagleva)는, “우리는 많은 장애물에도 자신들의 열정을 계속하여 추구해온 용감하고 대담한 크리에이터들에게서 영감을 얻었습니다.” 라고 전했으며,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브로디 베이커 (Brody Baker)는 “재능있는 많은 아티스트와 일하게 되어 매우 기쁩니다. 단순히 각각의 것을 합친 것 보다 그들의 다양한 스타일과 접근방법이 함께 맞물려 더 뛰어난 무언가를 만들어내는, 모든 방면에서의 콜라보레이션이 이번 캠페인의 핵심이라 할 수 있습니다.” 라고 소감을 밝혔다.

힌편 무스너클은 이번 캠페인을 통해 푸퍼 실루엣을 현대적으로 재해석하고 강화된 기능성을 가진 파워 푸퍼 (Power Puff) 컬렉션을 처음으로 선보이며, 좀 더 모험적인 푸퍼라인인 유니크스 (Uniques)와 울 (Wool), 클라우드 (Cloud), 시어링 (Shearling) 제품 또한 함께 선보일 예정이다.

한편 1921년, 무스너클 패밀리는 지구상의 가장 추운 곳에서도 따뜻하게 지낼 수 있는 무스(Moose)에 영감을 받아 아우터를 만들기 시작했다.

브랜드의 이름 또한 눈 위 발자국으로 유일하게 자신들의 흔적을 남기고 모험을 떠나는 탐험가들을 안내하는, 조용하지만 강한 그들의 존재에 경의를 표하는 것이다.

이러한 무스의 정신을 받들어 스타일과 기능성을 겸비한 혁신적인 아우터를 만들며 우리는 계속해서 우리의 헤리티지를 이어나가고 있다. 무스너클은 추위에서 탄생한, 도시를 위해 만들어진 브랜드이다.

우리는 기존의 틀을 깨고 그 속에 불을 붙이는 이들의 정신에서 힘을 얻는다. 혁신적인 무스너클의 제품은 스타일과 따뜻함에 변화를 두려워하지 않는 도전 정신이 더해져 전통적인 럭셔리의 경계를 허물고 있다.

남수민기자 news@wedding21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