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유리, 청순·고혹 넘나든 매력…"연기하며 캐릭터 몰입할때 행복"
권유리, 청순·고혹 넘나든 매력…"연기하며 캐릭터 몰입할때 행복"
  • 황현선
  • 승인 2020.11.20 12:00
  • 조회수 1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유리/엘르 © 뉴스1

걸그룹 소녀시대 권유리가 다채로운 매력을 발산했다.

권유리는 최근 패션매거진 엘르와 진행한 화보 촬영에서 청순한 모습부터 성숙, 고혹적인 매력까지, 다양한 모습을 보여주는 것에 집중했다.

화보 촬영 후 진행된 인터뷰는 올해 활발한 활동을 보여준 유튜브 채널과 연기 활동에 초점을 맞췄다. 요리 유튜브인 '유리한 식탁'에 대한 질문에 권유리는 "내가 요리까지 하면서 사람들과 어울려 이야기를 잘할 수 있을 것이라 생각지 못했다"며 "사람들과 직접 만든 음식을 함께 나눌 수 있다는 게 행복하고 뿌듯하다"고 만족감을 드러냈다.
 

권유리/엘르© 뉴스1
권유리/엘르 © 뉴스1

연기가 선사하는 감정에 대해 묻자 "다른 삶을 살 수 있다는 것 자체가 나라는 사람 자체를 풍성하게 만든다"며 "캐릭터에 완전히 몰입했을 때 행복하다"고 답했다.

지난해에 이어 연극 '앙리 할아버지와 나'의 무대에 오르기로 결심한 이유에 대해서는 "이순재, 신구 선생님 두 분의 존재가 크다"며 "그만큼 많은 걸 배운다. 같은 공간에서 연습하는 것 자체가 소중하다"고 작품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황현선기자 news@wedding21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