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소현, 여신급 물오른 미모…"22세 예쁘게 남겨주셔 감사"
김소현, 여신급 물오른 미모…"22세 예쁘게 남겨주셔 감사"
  • 황현선
  • 승인 2021.01.08 14:00
  • 조회수 9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소현 인스타그램 캡처 © 뉴스1

배우 김소현이 물오른 미모를 드러냈다.

김소현은 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스튜디오에서 찍은 여러 장의 사진을 올리며 "저의 스물두 살을 예쁘게 남길 수 있게 해주셔서 감사하다"며 사진 작가를 태그했다.

 

김소현 인스타그램 캡처 © 뉴스1
김소현 인스타그램 캡처 © 뉴스1
김소현 인스타그램 캡처 © 뉴스1
김소현 인스타그램 캡처 © 뉴스1

공개된 사진은 컬러와 흑백 두 종류로 포즈를 취한 김소현의 상반신을 담고 있다. 길게 흘러내린 머리와 자연스러운 미소가 청순하고 우아한 느낌을 전달한다.

한편 김소현은 2월 방송 예정인 KBS 2TV 새 월화드라마 '달이 뜨는 강'(극본 한지훈 연출 윤상호)에 출연한다. 그는 극중 공주 평강이자 살수 염가진 역을 맡아 장군의 피를 타고났지만 세상 모든 것을 사랑하는 비폭력주의자 온달 역을 맡은 지수와 호흡을 맡춘다.

황현선기자 news@wedding21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