존박, '도시남녀의 사랑법' OST '어쩐지 오늘' 참여…8일 공개
존박, '도시남녀의 사랑법' OST '어쩐지 오늘' 참여…8일 공개
  • 황현선
  • 승인 2021.01.08 22:00
  • 조회수 8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모스트콘텐츠 © 뉴스1

가수 존박이 '도시남녀의 사랑법' OST의 두 번째 주자로 발탁되었다.

8일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에 존박이 부른 '도시남녀의 사랑법' 두 번째 OST '어쩐지 오늘'이 발매된다. '어쩐지 오늘'은 1980년대 빈티지한 사운드가 특징인 곡으로, 존박의 첫 시티팝 도전으로 알려져 발매 전부터 이목을 모으고 있다.

청량하면서도 몽환적인 무드의 신디사이저가 귀를 가득 채우는 곡은 도시의 밤거리에 앉은 화려한 불빛, 그리고 그 사이를 거니는 뜨거운 청춘들의 모습을 마치 풍경화처럼 자연스레 그려지게끔 만든다. 여기에 존박 특유의 매력적인 중저음과 그루브가 더해져 더욱 풍성하고 충만하게 곡을 완성시켰다.

특히 이 곡은 '도시남녀의 사랑법' 4회에서 공개된 재원(지창욱 분)과 은오(김지원 분)의 데이트 신에 삽입되어 로맨틱한 분위기를 배가시키기도 했다.

이번 곡은 '도시남녀의 사랑법'의 음악감독이자 '도깨비', '미스터 션샤인', '사랑의 불시착'의 음악을 총괄한 남혜승 음악감독이 작곡을 맡았다. 남혜승 음악감독은 이전 작에서 환상적인 호흡을 다수 선보인 바 있는 박진호 작곡가와 함께 여러 장르를 아우르는 넓은 스펙트럼을 선보이며 극에 완벽히 녹아드는 명품 OST를 탄생시켰다.

가창에 참여한 존박은 '폴링'(Falling), '철부지', '네 생각' 등 다수의 히트곡을 통해 독보적인 음악 색깔을 뽐냈으며, 지난해 발매한 '3월 같은 너'로 많은 리스너들에게 호평을 받았다. 또한 존박은 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 OST '이상한 사람'으로 큰 사랑을 받기도 했다.

한편 존박이 가창한 '어쩐지 오늘'은 8일 오후 6시에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황현선기자 news@wedding21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