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몬스가구, 경남 지역 최대 프리미엄 전시장 오픈
에몬스가구, 경남 지역 최대 프리미엄 전시장 오픈
  • 이정은 기자
  • 승인 2021.08.30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표정있는가구 에몬스(대표이사·.회장 김경수)가 경남 창원시 마산회원구 석전동에 경남 지역 최대 규모의 프리미엄 전시장을 오픈했다고 밝혔다. 

에몬스가구 마산 전시장은 유동 인구가 많은 마산역에 위치해 마산, 창원, 진해 지역 고객 유입에 뛰어난 접근성을 갖췄다.  

에몬스는 전년도 9월 서울의 대표 가구거리인 논현동에 서울 지역 최대 규모인 2,541㎡(770평)의 가구 전시장을 오픈하고, 12월 경기 김포에 1,388㎡(420평)규모의 전시장 오픈, 올해 3월 서울 둔촌동에 993㎡(300평)규모의 전시장 오픈에 이어 경남 마산에 1,652㎡(500평)규모의 대형 전시장을 오픈하여 소비자의 접근성을 확대해 나가고 있다. 

에몬스 마산 전시장은 1,652㎡(500평)으로 경남 지역 최대 규모의 프리미엄 전시장이며, 매장은 3층(1층에서 3층) 규모로 소파, 침대, 붙박이장, 거실장, 매트리스, 자녀방가구 등 에몬스 가정용가구를 비롯해 에몬스의 프리미엄 브랜드 에르디앙스 제품 등 300여종의 가구가 전시되어 있다.

1층은 주차장과 인포메이션, 테마존이 꾸며져 있으며, 2층은 홈 인테리어의 중심인 거실을 다양하게 꾸밀 수 있는 소파, 거실장, 식탁, 수납장류를 비롯해 에몬스의 프리미엄 브랜드 ‘에르디앙스’ 제품과 또한 침실 제품인 붙박이장과 침대, 매트리스를 직접 체험할 수 있는 매트리스존으로 연출했다.

3층은 패밀리 침대 및 자녀방 가구와 1인 가구, 홈오피스 등 서재 가구로 전시되어 있으며 에몬스 식탁으로 꾸며진 에몬스 라운지를 연출하여 제품을 직접 경험하며 고객의 휴식까지 배려하는 공간을 선보였다.

에몬스 마산 전시장은 ‘달라진 일상, 에몬스에 머물다’라는 컨셉으로 최근 집에 머무르는 시간이 길어짐에 따라 편안하고 아늑한 공간에서 정서적 안정감을 느낄 수 있도록 연출했으며, 오픈을 기념해 상담 및 계약 고객에게 디퓨저를 증정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에몬스 관계자는 ‘최근 온라인에서 가구를 구매하는 소비자가 많아졌지만, 고관여 제품인 가구는 직접 보고 사야 한다는 소비자의 인식은 여전히 강하다며, 마산 전시장에서는 온라인으로 확인할 수 없는 제품의 품질, 디테일, 완성도와 전문 리빙큐레이터를 통한 공간 컨설팅 등 다양한 경험을 접할 수 있다’,

또한 ‘창원, 마산, 진해에 중심인 마산에 위치에 뛰어난 접근성을 갖췄고, 경남지역의 첫 번째 대형 전시장으로 창원시 가구 수요가 기대 된다’고 전했다.

에몬스는 전년도 목동, 기흥, 용인, 대구 수성, 강남 논현, 김포 전시장 오픈에 이어 2021년 상반기에 둔촌 전시장을 시작으로 마산, 부천, 강릉, 부산, 양산 등 평균 991㎡(300평) 이상의 전시장 오픈을 계획하고 있다.

에몬스는 지난해부터 수도권을 포함해 주요 상권을 중심으로 유통망을 늘려가고 있으며, 소비자에게 다양한 제품을 통해 라이프 스타일의 변화를 간접적으로 경험하는 최적의 장소를 제공할 수 있도록 매장을 대형화하고 있다.

이정은 기자 news@wedding21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