극신선 스킨케어 쿠오카, ‘2021 얼루어 베스트 오브 뷰티 어워드’ 수상
극신선 스킨케어 쿠오카, ‘2021 얼루어 베스트 오브 뷰티 어워드’ 수상
  • 이정은
  • 승인 2021.09.03 1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토너 블렌드 퓨리파잉, 130ml, 4만5000원

제조 후 30일 이내의 신선한 상품만을 판매하는 극신선주의 스킨케어 브랜드, 쿠오카의 토너 블렌드 퓨리파잉 제품이 ‘2021 얼루어 베스트 오브 뷰티 어워드’ BEST 토너 부문에서 에디터스픽 1위로 선정됐다.

올해로 15회를 맞는 얼루어 ‘베스트 오브 뷰티 어워드’는 100% 블라인드 테스트를 기반으로 뷰티 전문가와 일반 소비자들의 객관적인 평가를 통해 각 부문 최고의 뷰티 제품을 선정한다.

스킨케어 토너 부문 에디터스픽 1위 수상의 쾌거를 이룬 쿠오카의 ‘토너 블렌드 퓨리파잉’은 전 성분 EWG 그린 등급의 자연 유래 원료로 만들어진 저자극 토너이다. 풍부한 미네랄과 영양 성분을 함유한 화이트 트러플, 각질 케어에 효과적인 쌀 발효 여과물과 파파야, 예민한 피부를 진정시키는 데 효과적인 화이트 윌로우와 프로폴리스가 다량 함유돼 외부 환경에 민감해진 피부를 빠르게 진정시키고 각질을 효과적으로 케어해 건강하고 맑은 피부 바탕을 만들어준다. 순한 자연 유래 성분이 안색을 밝혀주고 피부를 매끈하게 케어할 뿐 아니라 피부 내 수분 흡수를 부스팅하는 것이 특징이다.

워터리한 포뮬러의 ‘토너 블렌드 퓨리파잉’은 쿠오카의 모든 제품과 마찬가지로 3대 피부 자극 물질(화학 방부제, 인공 색소, 실리콘 오일)을 100% 배제했으며, 제조 후 30일 이내의 신선한 제품만을 판매하는 ‘극신선 유통 원칙’을 고수한다.

쿠오카스킨의 김지수 대표는 “이번 얼루어 베스트 오브 뷰티 어워드 수상을 통해 쿠오카의 극신선 철학과 뛰어난 제품력을 함께 인정받을 수 있어 기쁘다. 토너 블렌드 퓨리파잉은 피부에 닿는 첫 번째 스킨케어 제품인 만큼, 순하고 효능은 탁월한 제품으로 만들고자 전 성분 100% EWG 그린 등급의 원료를 사용했다. 앞으로도 믿을 수 있는 원료로 최고의 효능을 내는 테크놀로지를 개발하는 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쿠오카는 얼루어 ‘베스트 오브 뷰티 어워드’ 토너 부문 에디터스픽 수상을 기념해 9월 6일부터 쿠오카 공식몰에서 토너 블렌드 퓨리파잉을 15% 할인하고 3만원 상당의 크림 10ml를 증정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한편, 쿠오카는 제조 후 30일 이내 제품만 판매하는 극신선 스킨케어 브랜드다. 화이트 트러플을 주원료로 한 저자극 고효능 스킨케어를 선보인다.

이정은기자 news@wedding21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