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징어 게임' 이유미, 부국제서 신비로운 미모 "부산에 영혼을"
'오징어 게임' 이유미, 부국제서 신비로운 미모 "부산에 영혼을"
  • 황현선 기자
  • 승인 2021.10.09 14: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유미 인스타그램 캡처 © 뉴스1

넷플릭스 드라마 '오징어 게임'에서 지영 역으로 주목받은 배우 이유미가 부산국제영화제에서 찍은 것으로 보이는 여러 장의 사진을 올렸다.

이유미는 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긴장을 하다 부산에 영혼을 두고 왔나봅니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올렸다.
 

 

이유미 인스타그램 캡처 © 뉴스1

 

사진 속 이유미는 차 안에서 몽롱한 표정으로 앉아있다. 옆에는 이유미의 머리를 손질해주는 스태프의 손이 보인다. 특유의 신비로운 미모가 눈길을 끈다.

한편 이유미는 지난 7일 오후 부산에서 진행된 제30회 부일영화상 시상식에서 영화 '어른들은 몰라요'로 여자신인연기상을 수상했다.

 

황현선 기자 news@wedding21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