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cc, 디지털 메타버스 패션 콘텐츠 선보여
bcc, 디지털 메타버스 패션 콘텐츠 선보여
  • 한혜리 기자
  • 승인 2022.05.18 0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와이엔블랙야크가 전개하는 스트릿웨어 브랜드 bcc(BLIND CARBON COPY)가 국내 유일의 메타버스 어패럴 그룹 에스제이클로(대표 신수진)와 손잡고 가상과 현실에서 모두 존재하는 메타버스 패션을 담은 숏폼 형식 3D 디지털 콘텐츠 4종을 공개했다. bcc는 이로써 메타버스 패션 브랜드로서의 위치를 공고히 한다는 계획이다.
 

bcc와 에스제이클로가 함께한 디지털 메타버스 패션 콘텐츠는 모델인 엑소 카이가 bcc 2022년 봄·여름 화보에서 입은 네 가지 착장을 바탕으로 기획됐다.

각 15초 분량으로 제작된 네 개 숏폼 콘텐츠에서는 화보 속 착장 제품의 디테일은 물론 카이의 활동적인 포즈까지 메타버스로 구현된 모습을 360도로 확인할 수 있다. 자유롭고 미래지향적인 브랜드 가치가 담긴 bcc의 디지털 메타버스 패션 콘텐츠는 bcc 공식 SNS계정에서 만날 수 있다.

bcc는 지난 2월 메타버스 세계관을 기반으로 브랜드를 리뉴얼 론칭하고 카이가 참여한 브랜드 필름 ‘Mail has arrived.’와 봄·여름 화보를 공개한 바 있다.

카이는 브랜드 필름과 화보에서 현실과 가상세계를 넘나드는 bcc의 첫 번째 익명의 요원으로 실용성과 디자인, 기능성을 두루 갖춘 스트릿웨어를 다양하게 선보였다. 이번에 공개한 디지털 메타버스 패션 콘텐츠는 2022년 봄·여름 캠페인의 연장선이다.

한편, bcc와 협업한 에스제이클로는 가상의 3D 패션 콘텐츠 제작은 물론 실물 생산까지 가능한 메타버스 패션 기업이다.

디지털 IP 엔터테인먼트 기업 IPX(구 라인프렌즈)의 버츄얼 인플루언서의 의상 디자인을 맡고 있으며, 여러 스포츠 구단의 메타버스 플랫폼 구축 작업도 소화하고 있다.

이번 협업은 3D 전문 디자이너들이 함께 하는 에스제이클로의 디자인하우스 ‘디자인 피터스(DESIGN FITTERS)’를 통해 진행됐다.

한혜리 기자 news@wedding21news.co.kr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