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짜 결혼이 이래?" 기혼 이연희도 미혼 이진욱도 공감한 '결혼백서'(종합)
"진짜 결혼이 이래?" 기혼 이연희도 미혼 이진욱도 공감한 '결혼백서'(종합)
  • 황현선 기자
  • 승인 2022.05.23 2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카카오TV 결혼백서 제공 © 뉴스1

결혼에 대한 판타지를 지운 현실공감 '결혼백서'가 찾아온다.

카카오TV 오리지널 드라마 '결혼백서'(극본 최이랑/연출 송제영, 서주완)의 제작발표회가 23일 오후2시 온라인으로 중계됐다.

'결혼백서'는 동화 속 해피엔딩처럼 고생 끝 행복 시작일 것만 같았던 30대 커플의 결혼 준비 과정에서 펼쳐지는 좌충우돌 현실 공감 로맨스다.

2년여의 열애 끝에 결혼을 약속한 예비신랑 서준형(이진욱 분)과 예비신부 김나은(이연희 분)이 웨딩마치를 울리기까지 현실에서 맞닥뜨린 여러가지 퀘스트를 해결해나가는 과정이 12개의 에피소드를 통해 그려진다.

이날 송제영 감독은 "이 드라마는 기혼자는 '우리도 그랬지'라며 공감할 수 있고 예비부부는 '우리도 겪을 수 있겠구나' 예방주사 차원에서 드라마를 즐겨주시기를 바란다"라고 했다.
 

카카오TV 결혼백서 © 뉴스1

오랜만에 로맨스 드라마를 선보이는 이진욱은 "정말 오랜만이다, 나 이런 것도 하던 사람이었구나 싶었고 오랜만에 편안하고 즐겁게 촬영했다"라고 소감을 말했다.

이어 "다른 드라마와의 차이점으로, 제가 맡은 드라마 중에 제일 현실적인 부분을 다룬 것 같다. 그래서 오히려 더 편안한 느낌으로 촬영했다"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나는 경험이 없으니까 상상하고 이야기를 들으면서 연기를 준비해야 하지 않나"라며 "기혼자인 이연희씨의 의견을 많이 구했다. '정말 이렇게 싸워?'라면서. '이렇게까지는 아닌데 싸울 수 있다'라고 하더라"고 했다.

이연희는 "극중 상황이 공감이 많이 됐다. 나은이와 비슷한 나이대 여자로서 잘 이해하고 표현할 수 있겠구나 싶어서 고민없이 확신을 가지고 작품을 선택했다"라며 "나도 결혼 경험자로서 극중 나은이를 응원하게 되었고 감정 이입이 잘 됐던 드라마였다"라고 했다.
 

카카오TV 결혼백서 제공© 뉴스1

양가 부모가 만나는 장면에 대해 이진욱은 "촬영을 하면서도 숨이 막히더라. '정말 결혼이 이런 거냐'라고 많이 물어봤다"라면서 "드라마이니까 더 극적이기도 한데 실제로도 불편하고 숨막히는 자리라고 하더라"고 했다. 이어 "양가 어른들의 만남을 최대한 줄여야 한다는 교훈을 얻었다"라고 덧붙였다.

이진욱의 어머니 역할을 연기하는 윤유선은 "이진욱씨가 이 작품을 하면서 독신선언할까봐 걱정됐다"라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진욱은 "전혀 아니다, 이 드라마는 결혼장려 드라마이고 (결혼에 대해) 이해를 시켜 드리는 것이다"라며 "실제 상황에서 상대방이 어떤 마음인지 알 수 없잖나. 서로의 입장을 다 이해할 수 있게 되지 않을까 싶다"라고 했다.
 

카카오TV 결혼백서 제공© 뉴스1

윤유선은 준형(이진욱 분)의 어머니를 연기한다.

윤유선은 "나는 전에는 며느리 역할을 많이 했는데 이번에 처음으로 시어머니의 입장이 된 거다. 그러니까 입장이 달라지더라"라며 "한 남자를 사랑하는 두 여자 같다. 아들을 어떤 마음으로 보내야 하나 지혜를 얻게 되는 드라마였다"라고 했다.

결혼을 한 배우들도, 아닌 배우들도 공감할 포인트가 많은 대본이었다고. 이진욱은 "연애를 하면서 서로 다 안다고 생각하지만, 사소한 것이든 경제권이든 이런 것에 대한 생각 차이는 진지하게 이야기를 나눠봐야지만 알 수 있는 것들이다"라고 했다.

이연희도 "경제권에 대한 내용이 공감이 많이 됐다"라며 "나도 결혼하려고 할 때 (경제권에 대해) 실제로도 어떻게 얘기를 해야 하나 고민을 했던 적도 있었다. 드라마에서도 더 표현을 잘할 수 있다는 생각이 들었다"라고 했다.
 

카카오TV 결혼백서 © 뉴스1

마지막으로 송제영 감독은 "'결혼백서'는 공감이라는 키워드로 즐겨주시기 바란다, 정말 매력적인 캐릭터가 많은데 직접 본인이 이입해서 본다면 더 즐거운 드라마가 될 것이다"라고 했다.

이연희는 "요즘처럼 사람들과 함께 하는 즐거움이 떨어진 시기에 우리 드라마를 통해, 고되지만 행복한 함께 하는 과정을 볼 수 있다"라며 "진정한 사랑이 무엇인지 알 수 있는 드라마가 될 것 같다, 재미있게 봐달라"고 했다.

23일 첫 회 공개를 시작으로 매주 월, 화, 수요일 오후 7시에 공개된다.

황현선 기자 news@wedding21news.co.kr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