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WC, 빅 파일럿 워치 43 “레이싱 그린” 컬러 출시
IWC, 빅 파일럿 워치 43 “레이싱 그린” 컬러 출시
  • 김경목 기자
  • 승인 2022.08.10 1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위스 소재의 세계적인 워치메이커 IWC에서 “레이싱 그린” 컬러의 다이얼이 돋보이는 빅 파일럿 워치 43 신제품을 출시했다. 
 

IWC에게 있어 올해의 키워드는 단연 ‘컬러’다. 지난 봄, 워치스앤원더스에서 IWC는 그린과 화이트 세라믹 소재의 탑건 크로노그래프 “우드랜드”, “레이크 타호” 에디션을 새롭게 선보이며 뜨거운 반응을 이끌어낸 바 있다. 

빅 파일럿 워치 43의 새로운 모델 역시 IWC의 독창적인 컬러 시계의 계보를 이어간다. 이번 신제품은 1903년부터 영국 경주용 자동차를 도색하는 데 사용되었던 ‘레이싱 그린’ 컬러에서 영감을 받은 다이얼과, 동일한 색감의 러버 스트랩이 주요 특징이다.

IWC의 러버 스트랩은 내구성이 뛰어나며 손쉬운 교체가 가능한 독자적인 EasX-CHANGE® 시스템을 갖추고 있어 대부분의 IWC 파일럿 워치와 호환된다.

러버 스트랩은 블랙, 블루, 레드, 브라운, 옐로우, 그린, 그레이, 오렌지, 라이트 블루, 올리브 그린의 총 10가지 색상으로 출시되어 다양한 룩 연출이 가능하다. 

“‘나만의 시계’를 통해 자신의 개성을 표현하고자 하는 욕구가 점차 커지고 있습니다. IWC의 새로운 컬러 러버 스트랩은 기존에 소장하고 있던 시계에 새로운 감성을 더해, 자신이 원하는 스타일을 실현할 수 있도록 고객의 니즈에 부응합니다.” IWC 샤프하우젠의 디자인 최고 책임자 크리스티안 크눕(Christian Knoop)은 설명했다. 

또한 이번 신제품은 야광 기능이 있는 로듐 도금 핸즈가 세팅되어 뛰어난 가독성을 선사한다. IWC 자체제작 82100 칼리버 무브먼트와 60시간의 파워리저브가 가능한 펠라톤 와인딩이 탑재되어 있다. 

디자인과 실용성을 두루 갖춰 무더운 여름철의 완벽한 파트너가 되어줄, 새로운 빅 파일럿 워치 43과 러버 스트랩 컬렉션은 IWC 부티크, 또는 iwc.com 에서 만나볼 수 있다.

이 시계는 구매 후, My IWC 프로그램을 통해 전문적인 관리가 가능하며, IWC는 최대 6년까지 품질 보증을 제공한다.

김경목 기자 news@wedding21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