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르세데스-EQ 포뮬러 E 팀, 포뮬러 E 시즌 2년 연속 드라이버 및 팀 부문 더블 월드 챔피언십 기록
메르세데스-EQ 포뮬러 E 팀, 포뮬러 E 시즌 2년 연속 드라이버 및 팀 부문 더블 월드 챔피언십 기록
  • 황현선 기자
  • 승인 2022.10.03 16: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메르세데스-EQ 포뮬러 E 팀, 시즌 마지막 경기인 서울 E-프리에서 드라이버 및 팀 부문 더블 월드 챔피언십 확정
- 스토펠 반도른, 총 213점의 압도적인 성적으로 드라이버 월드 챔피언 타이틀 획득

메르세데스-EQ 포뮬러 E 팀(Mercedes-EQ Formula E Team)이 지난 8월 13일(토)부터 14일(일)까지 잠실 종합운동장 일대에서 개최된

ABB 국제자동차연맹 포뮬러 E 월드 챔피언십(ABB FIA Formula E World Championship)의 시즌 마지막 경기인 서울 E-프리(E-Prix)에서 2년 연속 드라이버 및 팀 부문 더블 월드 챔피언십을 확정했다.
 

메르세데스 EQ 포뮬러 E팀의 소속 드라이버 스토펠 반도른(Stoffel Vandoorne)은 ‘메르세데스-EQ 실버 애로우 02(Mercedes-EQ Silver Arrow 02)’와 함께 서울 E-프리 16 라운드에서 53분 35초 436의 기록으로 결승선을 통과하며 2위를 차지했다.

이번 시즌 우수한 성적을 유지해온 그는 총 213점의 포인트로 드라이버 월드 챔피언십 우승을 확정 지었다. 닉 드 브리스(Nyck de Vries)는 총 106점을 획득하며 이번 시즌을 9위로 마무리했다.

그는 1라운드 사우디아라비아 디리야 E-프리(Diriyah E-Prix)와 8라운드 베를린 E-프리(Berlin E-Prix)에서의 우승을 포함해 이번 시즌에서 총 3번의 포디움을 기록했다.

메르세데스-EQ 포뮬러 E 팀은 이번 시즌 총 319점의 포인트로, 2위 로킷 벤투리 레이싱(ROKIT VENTURI RACING)을 24점 앞서며 1위에 올라, 2년 연속 월드 챔피언십 팀 부문에서 최종 우승을 차지했다.

한편, 메르세데스-EQ 포뮬러 E팀은 2019년 11월 사우디아라비아에서 개최된 디리야 E-프리(Diriyah E-Prix)를 시작으로 ABB 국제자동차연맹 포뮬러 E 월드 챔피언십에 첫 출전했으며,

지난해 2020/21 시즌에서 닉 드 브리스가 드라이버 월드 챔피언십을, 메르세데스 EQ 포뮬러 E팀이 팀 월드 챔피언십을 차지해 더블 월드 챔피언십을 기록했다.

한편,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대표이사 사장 토마스 클라인)는 끊임없는 혁신과 최고의 기술력을 선보이며 최고의 럭셔리 자동차를 제공하는 선도적인 글로벌 기업 메르세데스-벤츠의 한국 법인으로 2003년 1월 1일 출범했다.

메르세데스-벤츠는 칼 벤츠와 고틀립 다임러가 각각 설립한 회사가 1926년 자동차 생산 혁명을 목표로 합병하며 탄생했다.

칼 벤츠의 “발명을 향한 우리의 열정은 결코 잠들지 않는다”와 고틀립 다임러의 “최고가 아니면 만들지 않는다”는 창업 정신을 바탕으로, 메르세데스-벤츠는 효율적인 파워트레인 개발과 전기차 시대로의 전환을 위한 체계적인 포트폴리오를 구성하고 있다.

현재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는 전국 총 64개 공식 전시장 및 76개 공식 서비스센터 운영을 통해 최고의 제품과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또한 한국 사회에 장기적인 기여와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국내 메르세데스-벤츠 및 다임러 계열사 그리고 11개 공식 딜러사와 함께 ‘메르세데스-벤츠의 약속’ 사회 공헌 프로그램을 활발히 진행하고 있다.

황현선 기자 news@wedding21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