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 헤리티지가 스트릿 감성으로 새롭게 태어나다. 푸마, ‘헤리티지 저지’ 출시
축구 헤리티지가 스트릿 감성으로 새롭게 태어나다. 푸마, ‘헤리티지 저지’ 출시
  • 황현선 기자
  • 승인 2022.11.21 0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글로벌 스포츠 브랜드 푸마(PUMA)가 푸마의 축구 헤리티지와 스트릿 스타일을 결합한 ‘헤리티지 저지’를 출시했다.
 

푸마 헤리티지 저지는 아이코닉한 디자인으로 회자되는 과거 푸마의 대표적인 축구 저지들을 현대적으로 재해석하여 스트릿 스타일과 접목한 스타일리시한 디자인이 특징이다.

푸마는 혁신적인 저지 디자인으로 축구 선수들과 팬들에게 새로움을 선사해왔다. 지난 2002년에는 카메룬 대표팀의 민소매 저지를 선보여 센세이션을 일으켰으며, 혁신적인 디자인을 계속 선보이며 트렌드를 주도하고 있다.

이번 헤리티지 저지는 스니커즈 편집삽 ‘아트모스(ATMOS)’와 ‘카시나(KASINA)’, 풋볼 크리에이티브 스튜디오 ‘오버더피치(Over The Pitch)’ 등 최근 대세로 떠오르고 있는 패션 채널 및 크리에이티브 스튜디오와 협업하여 각각의 개성을 반영한 세 가지 디자인으로 출시된다.

오버더피치 콜라보 저지는 화려하고 개성 넘치는 아프리카 팀들의 그래픽 디자인에서 받은 영감을 바탕으로 홈과 어웨이에 각각 호랑이와 전설 속 동물 기린 그래픽을 적용하여 한국적인 요소를 가미했다. 

아트모스 콜라보 저지는 카메룬, 불가리아 국가 대표팀 등이 착용한 푸마 1998년 루즈핏 저지로부터 영감을 받았다.

아이코닉한 푸마 템플릿에 아트모스의 대표적인 표범(Leopard) 패턴을 입혀 강렬한 한국팀의 기상을 표현하였으며, 푸마의 축구 헤리티지를 현대적으로 재해석하였다.

카시나 콜라보 저지는 2002년 한국 축구의 황금기를 향한 경의와 추억을 모티브 했다. 어웨이킷은 한국을 상징하는 붉은색을 동양적인 부드러움과 신비한 느낌의 분홍색으로, 홈킷은 강인한 검정 색상으로 디자인했다.

푸마는 헤리티지 저지 출시 기념 이벤트도 진행한다. 아트모스 오프라인 매장에서 헤리티지 저지를 구매하는 모든 고객에게는 세계 각국 대표팀 선수의 포토카드를 증정한다. 특히 푸마 후원 선수나 후원 국가대표팀의 포토카드를 뽑을 경우 푸마 축구공, 캡모자, 스포츠백, 양말 등의 경품을 증정한다. 

푸마코리아 관계자는 “세계가 열광하는 축구 축제 기간을 맞아 국내 축구 팬들과 응원 열기를 나누기 위해 헤리티지 저지를 기획했다”라며,

“과거의 전통적인 축구 저지를 넘어서, 최근 떠오르고 있는 패션 채널들과의 협업을 통해 푸마의 풋볼 헤리티지를 엿볼 수 있는 패션 아이템으로 선보이고자 했다”라고 밝혔다.

한편, 푸마는 오는 24일부터 10일간 성수동에 팝업 공간 ‘푸마-펍(PUMA PUB)’을 오픈한다. 푸마-펍은 헤리티지 저지를 포함해 푸마의 축구 문화를 경험할 수 있는 전시와 다양한 엔터테이먼트를 만날 수 있는 공간이다.

푸마 헤리티지 저지 컬렉션은 푸마 공식 온라인 스토어 및 아트모스, 카시나, 오버더피치의 매장 및 온라인 스토어를 통해 구매 가능하다.

황현선 기자 news@wedding21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