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비스 앰배서더 서울 명동, 설 연휴 맞이 '세 나라 Wine Tour' 선보여
이비스 앰배서더 서울 명동, 설 연휴 맞이 '세 나라 Wine Tour' 선보여
  • 고현준
  • 승인 2021.02.15 2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비스 앰배서더 서울 명동은 2020년 추석 연휴 때 성공적으로 진행했던 '5나라 Wine Tour' 패키지의 고객 성원에 보답하기 위해, 다가오는 설 연휴 2월 11일부터 13일까지 3일간 이비스 명동과 함께 하는 두 번째 와인 여행 ‘세 나라 Wine Tour’ 패키지를 선보인다.
 

설 연휴 기간 소중한 가족 또는 연인과 편안하고 안락한 객실에서 단란한 시간을 보내고, 세 나라의 유명 와인과 전통 음식을 맛보며 잊지 못할 추억을 만들 수 있는 이 패키지는 △객실 1박 △세 나라 Wine Tour 이용권 2매 등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가격은 12만 6000원이다. (부가세 포함)

와인 투어는 2월 11일 스페인, 12일 프랑스, 13일은 이탈리아 여행을 주제로 총 3개국의 유명 와인을 매일 색다르게 경험해 볼 수 있으며, 함께 곁들일 수 있는 유럽 3개국의 전통 음식 7종도 무제한 제공된다.

스페인의 정취를 느낄 수 있는 ‘레알 꼼빠니아 3종’, 프랑스 현지 판매 1위 와인 브랜드 ‘로쉐 마제 3종’, 이탈리아의 ‘지아콘디’ 브랜드 와인 4종과 꽁까 도로 등 레드, 화이트, 스파클링 와인까지 다양한 종류의 와인을 무제한으로 이용할 수 있다.

전통 음식은 △감바스 알 아히요 △스페인 전통 스튜 요리 피스토 만체고 △문어 요리 뽈뽀 등의 스페인 요리와, △닭고기와 야채에 포도주를 부어 조린 프랑스 전통 요리 코코뱅 △프로방스 지역의 대표 요리 라따뚜이

△연어 파피요트 △니스풍 샐러드 등의 프랑스 요리, 마지막으로 이탈리아 요리는 △라구 알라 볼로네제 파스타 △해산물 스튜 카치우코 △로스트 비프 △치킨 시저 샐러드 등으로 준비되며, 이 외에도 다양한 각 나라별 음식, 치즈, 디저트가 함께 구성되어 있다.

와인 투어는 호텔 최고층인 19층에 위치해 반짝이는 명동 도심과 남산의 절경이 파노라마처럼 한눈에 펼쳐지는 ‘르 바(Le Bar)’에서 오후 5시부터 8시까지 세 시간 동안 이용 가능하며, 5인 미만 이용 시 예약 가능하다.

이용권은 별도 구매 가능하며, 가격은 1인 5만원이다. 다만, 2월 10일까지 사전 구매 시 20% 할인된 금액인 4만원에 이용 가능하며, 투숙객은 3만원에 이용 가능하다. (부가세 포함)

고현준기자 news@wedding21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