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레빌, 봄맞이 티타임 책임지는 모션 티메이커 BTM800 제안
브레빌, 봄맞이 티타임 책임지는 모션 티메이커 BTM800 제안
  • 이정은
  • 승인 2021.03.16 1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집에서 보내는 시간이 길어지며, 대세가 된 홈카페 문화 속에 집에서 티타임을 즐기는 소비자 역시 증가하고 있다.
 

혼자 혹은 가족과 함께 조용히 집에서 즐기는 티타임은 커피를 마시지 못하는 사람도 향긋한 티 한잔과 함께 여유로운 시간을 즐길 수 있기 때문.

덕분에 다양한 차(茶) 관련 용품 및 가전에 대한 니즈도 증가하고 있으며, 프리미엄 차를 즐기는 고객들도 늘어나고 있다.

이에 호주 프리미엄 가전 브랜드 브레빌(Breville)이 티마스터가 직접 우려낸 듯한 티를 즐길 수 있는 모션 티메이커 BTM800을 봄맞이 티타임 필수 가전으로 제안한다.  

브레빌 모션 티메이커 BTM800은 프리미엄 주방 가전계의 '애플'이라는 명성에 걸맞게 차의 종류에 따라 최적의 맛 추출을 위한 시간과 온도 등을 취향에 맞게 설정할 수 있다. 

차는 찻잎의 산화와 발효 정도에 따라 다른 맛과 향을 지니기에, 제대로 차를 즐기기 위해서는 찻잎의 종류에 따라 적정한 온도와 시간을 맞추는 것이 중요하다.

모션 티메이커 BTM800은 녹차, 백차, 우롱차, 허브차, 홍차, 허브티 등 종류 별 알맞은 온도와 우리는 시간이 셋팅 되어 있어 집에서도 간편하게 최상의 테이스팅을 구현할 수 있다.

특히 다만프레르, 포트넘 앤 메이슨 같은 고급 티는 찻잎의 특성에 맞춰 제대로 우려내야 차 본연의 풍미를 즐길 수 있기에, 차에 따라 임의의 커스텀 셋팅도 가능한 티메이커 BTM800을 찾는 소비자들이 많았다.

또한 '오토 스타트' 기능으로 시간을 설정해 두면 자동으로 그 시간에 맞춰 차를 추출할 수 있어, 원하는 시간에 여유롭게 차를 즐길 수 있다.

모션 티메이커 BTM800은 브레빌만의 기술력이 돋보이는 ‘자동 모션 바스켓 브루잉’ 기능이 탑재되어 있다.

티 바스켓이 찻잎의 종류에 따라 사전 설정된 온도와 시간에 맞춰 상하 자동으로 움직이며 차를 우려내는 기능으로 자칫 차를 오래 우려내서 쓴 맛이 나거나 덜 우려지는 것을 방지한다.

자석으로 탈부착 가능함은 물론 스테인리스로 제작되어 위생까지 고려, 사용과 세척이 용이하다.

한편, 브레빌 모션 티메이커 BTM800은 잠실 롯데백화점 명품관 내 부티크 ‘알라카르테’를 비롯 전국 유명 백화점 내 직영 매장, 알라카르테 공식 온라인 스토어, 브레빌 스마트스토어에서 구매 가능하다.

이외에도 브레빌만의 감성과 철학이 담긴 프리미엄 경험 공간인 브레빌 UX관에서 전문 매니저가 1:1로 상담 및 체험 기회를 제공한다.

제품 관련 보다 자세한 내용은 공식 홈페이지 및 알라카르테 블로그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정은기자 news@wedding21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