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레니끄, 2030 수요 증가 맞춰 ‘트러블 집중 케어 프로그램’ 운영
세레니끄, 2030 수요 증가 맞춰 ‘트러블 집중 케어 프로그램’ 운영
  • 이정은
  • 승인 2021.03.26 05: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스스로에게 휴식을 선물하기 위한 소비에 투자를 아끼지 않는 소비자가 늘어나면서 에스테틱 서비스의 수요가 조금씩 회복되는 분위기다.
 

㈜코리아나화장품(대표이사 유학수)이 운영하는 에스테틱 프랜차이즈 브랜드 ‘세레니끄’는 현재 진행 중인 에스테틱 서비스 중 ‘트러블 집중 케어 프로그램’의 수요가 올해 2월 말에는 전월 대비 10% 이상 증가했으며, 2030 세대의 고객층이 주요했다고 밝혔다.

봄철 황사, 장시간의 마스크 착용 등 외부 환경으로 인한 트러블, 각질과 같은 피부 고민은 코로나19가 시작된 지난해부터 계속해서 문제로 떠오르고 있다.

세레니끄에서는 이러한 피부 고민 해소에 도움을 주고자 3월 1일부터 안티 세범 라인을 기반으로 하는 ‘AC케어 프로그램’을 전개하고 있다.

피지 분비 완화와 각질 케어로 피부 진정에 도움을 주며, 마스크로 지친 피부에 편안한 휴식을 제공한다.

AC케어 프로그램 이용 시 스팟 케어 제품인 ‘안티 세범 인텐시브 케어 겔’을 추가 증정하며, 해당 프로그램은 4월 말까지 진행할 예정이다.

한편, 지난해 4월 세레니끄는 깨끗한 피부로 가꾸는 데 도움을 주는 홈 케어 아이템 ‘안티 세범 에이씨 컨트롤 앰플’을 출시했다. 집에서도 간편하고 손쉽게 피부 고민을 케어할 수 있어 AC케어 프로그램과 함께 인기가 높다.

코리아나 화장품 관계자는 “외부 환경 요인의 변화로 마스크 착용이 계속됨에 따라 우리 일상도 점차 변화하고 있다. 이에 따라 트러블과 같은 피부 고민 역시 지속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세레니끄는 트러블 케어에 더욱 집중하고 연구해 나감으로써 소비자들의 피부 고민에 도움을 줄 수 있는 에스테틱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개발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세레니끄가 전개하는 AC케어 프로그램과 안티 세범 에이씨 컨트롤 앰플은 가까운 세레니끄 매장에서 만나볼 수 있다.

이정은기자 news@wedding21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