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르켓 서울 가로수길 플래그십 스토어 성료
아르켓 서울 가로수길 플래그십 스토어 성료
  • 이정은
  • 승인 2021.04.10 14:00
  • 조회수 38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르딕 라이프스타일 브랜드 아르켓(ARKET)은 지난 4월 8일, 한국 플래그십 스토어 오픈을 축하하는 자리를 가졌다.
 

가로수길 플래그십 스토어는 지난 2월 더현대 서울 매장에 이어 2개월 만에 오픈한 국내 두 번째 매장이다.

노르딕 라이프스타일 브랜드 아르켓(ARKET)이 4월 9일 문을 여는 한국 첫 플래그십 스토어의 성공적인

오픈을 알렸다. 패션과 문화예술이 어우러진 가로수길의 핫 플레이스로 자리매김한 아르켓 플래그십 스토어는 더현대 서울 론칭에 이은 국내 두 번째 매장이다.

정식 오픈 전날인 4월 8일, 가로수길 매장에서 아르켓의 21SS 컬렉션 및 홈 제품, 카페를 소개하는 이벤트가 열렸다.

브랜드 캠페인 영상이 상영되어 아르켓이 추구하는 방향과 분위기를 느낄 수 있는 자리가 마련됐다.

뿐만 아니라, 아르켓 카페의 시그니처 음료 및 페이스트리, 쿠키류를 제공하고 매장을 미리 둘러볼 수 있는 시간을 가졌다.

새로 오픈한 가로수길 플래그십 스토어는 현대적이고 유니크하게 풀어낸 마켓 컨셉으로 키즈를 제외한 여성과 남성 그리고 홈을 위한 폭넓은 셀렉션을 만나볼 수 있다.

층별로 지하 1층은 남성, 1층은 여성과 미니 카페가 자리하며, 2층 여성과 홈, 카페, 3층은 여성 컬렉션을 만날 수 있다.

매장 내 아르켓 카페에서는 각종 음료와 페이스트리, 스낵류로 구성된 베지테리안 메뉴를 제공하여, 제철 재료를 사용하고 세계 각국의 영향이 가미된 전통 북유럽의 맛을 맛볼 수 있다.

스톡홀름에 본사를 둔 아르켓은 여성과 남성, 키즈, 그리고 홈을 위해 세심하게 만들어진 에센셜 아이템을 갖춘 라이프스타일 쇼핑의 종착지로, 매장 내에 뉴 노르딕 스타일의 베지테리안 카페를 운영하고 있다.

오랜 시간 사랑받고 잘 쓰이도록 디자인된 아르켓의 컬렉션은 자연에 남겨지는 발자국을 최소화하고 시즌에 국한되지 않는 스타일을 구축한다.

아르켓 매니징 디렉터 퍼닐라 볼파르트(Pernilla Wohlfahrt)는 “더현대 서울 매장에 이어 가로수길에 아르켓 플래그십 스토어를 오픈하게 되어 매우 기쁘다”고 밝히며

“앞으로 이 공간에서 고객들께 패션과 인테리어, 푸드를 아울러 아르켓의 온전한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정은기자 news@wedding21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