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민시, 설렘유발 첫사랑 비주얼
고민시, 설렘유발 첫사랑 비주얼
  • 황현선
  • 승인 2021.05.04 12: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고민시가 첫사랑을 연상케 하는 청순 미모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 News1 권현진 기자

배우 고민시가 첫사랑을 닮은 청순 비주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고민시는 지난 3일 서울 영등포구 KBS 별관에서 열린 KBS 2TV 새 월화드라마드라마 ‘오월의 청춘’(극본 이강, 연출 송민엽)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이날 그의 출근길 모습이 카메라에 포착됐다.

고민시는 어깨 밑 까지 내려오는 반 묶음 머리에 레트로 감성이 돋보이는 플라워 프린트의 원피스를 입고 나타났다.

여기에 실버톤의 구두와 오버사이즈의 블랙 재킷을 매치해 단아하면서도 화사한 출근길 룩을 완성했다. 특히 고민시는 풋풋한 첫사랑의 기억을 소환하는 듯한 청순 비주얼로 '오월의 청춘'의 눈부신 매력을 한껏 발산했다.

고민시는 ‘오월의 청춘’에서 '백의의 천사'보다는 '백의의 전사'에 가까운 씩씩함을 자랑하는 3년 차 간호사 김명희 역을 맡았다.

‘오월의 청춘’은 1980년 5월, 역사의 소용돌이 한가운데 운명처럼 서로에게 빠져버린 희태(이도현 분)와 명희의 아련한 봄 같은 사랑 이야기를 담은 휴먼 멜로드라마다.
 

배우 고민시가 3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KBS 별관에서 열린 KBS 2TV 새 월화드라마드라마 ‘오월의 청춘’ 제작발표회 참석을 위해 방송국으로 들어서고 있다. 2021.5.3/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배우 고민시가 3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KBS 별관에서 열린 KBS 2TV 새 월화드라마드라마 ‘오월의 청춘’ 제작발표회에 참석하며 인사를 하고 있다. . 2021.5.3/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배우 고민시가 3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KBS 별관에서 열린 KBS 2TV 새 월화드라마드라마 ‘오월의 청춘’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예쁜 인사를 하고 있다.. 2021.5.3/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배우 고민시가 3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KBS 별관에서 열린 KBS 2TV 새 월화드라마드라마 ‘오월의 청춘’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꽃받침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21.5.3/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배우 고민시가 3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KBS 별관에서 열린 KBS 2TV 새 월화드라마드라마 ‘오월의 청춘’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앙증맞은 하트를 그리고 있다.. 2021.5.3/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배우 고민시가 3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KBS 별관에서 열린 KBS 2TV 새 월화드라마드라마 ‘오월의 청춘’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21.5.3/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배우 고민시가 3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KBS 별관에서 열린 KBS 2TV 새 월화드라마드라마 ‘오월의 청춘’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드라마 흥행 대박을 기원하는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 2021.5.3/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배우 고민시가 3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KBS 별관에서 열린 KBS 2TV 새 월화드라마드라마 ‘오월의 청춘’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인사를 하고 있다. 2021.5.3/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배우 고민시가 3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KBS 별관에서 열린 KBS 2TV 새 월화드라마드라마 ‘오월의 청춘’ 제작발표회에 화사한 꽃무늬 원피스를 입고 참석하고 있다. 2021.5.3/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배우 고민시가 3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KBS 별관에서 열린 KBS 2TV 새 월화드라마드라마 ‘오월의 청춘’ 제작발표회를 위해 방송국으로 들어서고 있다. 2021.5.3/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배우 고민시가 3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KBS 별관에서 열린 KBS 2TV 새 월화드라마드라마 ‘오월의 청춘’ 제작발표회에 참석하며 인사를 하고 있다. . 2021.5.3/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황현선기자 news@wedding21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