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래식의 귀환 ‘파카51(PARKER51)’ 현대적인 감성 담아 재탄생하다
클래식의 귀환 ‘파카51(PARKER51)’ 현대적인 감성 담아 재탄생하다
  • 이정은
  • 승인 2021.05.16 2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만년필의 명가로 불리는 럭셔리 필기구 브랜드 파카(PARKER)가 브랜드 역사상 최고의 펜으로 꼽히는 ‘파카51(PARKER51)’을 재출시한다.
 

1941년 처음 출시된 이래 파카51은 전세계적으로 큰 센세이션을 일으켰으며, ‘세계에서 가장 갖고 싶은 펜’으로 불리기도 했다. 

파카의 전문성과 장인 정신에 기반해 수작업으로 정교하게 제작된 2021년의 파카51은 오리지널 파카51의 클래식함을 바탕으로 모던한 디자인에 현대적인 기능을 더해 새로운 명작으로 재탄생했다.

파카51의 상징이기도 한 독특한 후드 형태의 펜촉과 매끄러운 유선형 실루엣은 물론 헤리티지가 담긴 컬러로 파카51의 클래식한 명성을 유지했으며,

보다 편리한 카트리지 및 컨버터 겸용 잉크 충전 방식과 트위스트 캡 적용으로 현대적인 기능성을 강조했다.

특히 모자를 쓴 듯 펜촉이 거의 가려진 형태의 후드 펜촉은 펜촉을 보호하고 잉크 마름 현상 및 잉크 누출을 방지한 당대의 혁신적인 디자인이며,

비행기에서 영감을 받은 유선형 바디와 클래식하면서도 세련된 캡 장식은 파카 51의 헤리티지를 여과 없이 보여주는 특징이다. 

여기에 현대적인 잉크 충전 방식과 안정적인 개폐가 가능한 트위스트 캡을 적용하여 사용자의 편의를 개선하고 완성도를 더욱 높였다. 

총 6가지 모델로 출시되는 파카51은 고급스러운 골드 캡과 18K 골드 펜촉의 디럭스 라인 2가지 모델(블랙, 플럼)과 스텐레스 스틸 펜촉의 코어 라인 4가지 모델(블랙, 미드나이트 블루, 버건디, 틸 블루)로 구성되며, 만년필과 볼펜 두 가지 모드로 만나볼 수 있다.

가격은 디럭스 라인의 만년필과 볼펜이 각각 42만원, 22만원이며, 코어 라인의 만년필과 볼펜이 각각 13만원, 9만 5000원이다.

이정은기자 news@wedding21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