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격적인 웨딩 시즌, 일생에 단 한 번 뿐인 웨딩의 순간을 기념할 ‘결혼 및 신혼 집들이 선물’ 아이템 소개
본격적인 웨딩 시즌, 일생에 단 한 번 뿐인 웨딩의 순간을 기념할 ‘결혼 및 신혼 집들이 선물’ 아이템 소개
  • 최해영 기자
  • 승인 2021.05.22 0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결혼식 풍경은 많이 달라졌지만 결혼의 달 5월을 맞아 가족, 친구, 지인의 결혼, 신혼 집들이, 기념일 등을 앞두고 축하의 마음을 표현하기 위해 특별한 아이템을 찾는 사람들이 늘고 있다.

실용적인 선물도 좋지만 일생에 단 한 번 뿐인 웨딩을 기념하기 위한 선물이라면 사용하는 순간마다 웨딩의 순간을 기념할 수 있는 뜻깊은 선물이 더없이 완벽한 축하 선물이 될 것이다.

▶ 신부를 위한 단 하나의 특별한 선물, 23.75 캐럿 골드의 다이슨 슈퍼소닉™ 헤어 드라이어

감각적인 블루 컬러에 골드로 장식된 원형 링 디자인을 적용한 ‘다이슨 슈퍼소닉™ 23.75 캐럿 블루/골드 헤어 드라이어(Dyson Supersonic™ hair dryer 23.75 karat gold)’ 리미티드 에디션은 예비부부는 물론, 신혼부부, 기념일을 맞은 부부를 위한 선물로 제격이다.

견고한 결혼 생활을 위한 세 가지 요소인 사랑과 순결, 충실함을 상징하는 블루 컬러와 무한하고 영원한 사랑을 뜻하는 결혼반지를 연상시키는 원형의 골드 링 디자인 등 웨딩의 소중한 순간을 기념할 상징을 담았다.

다이슨의 최고 엔지니어이자 발명가인 제임스 다이슨(James Dyson)이 직접 디자인한 다이슨 슈퍼소닉™ 23.75 캐럿 블루/골드 헤어 드라이어는 전통적으로 내려오는 도금 기술을 적용하여 금박을 정교한 수작업으로 입혔으며, 블루 컬러와  고급스러운 조화를 이룬다.

이번 리미티드 에디션은 사랑의 색상으로 널리 인식되는 특별한 레드 컬러의 보관용 케이스와 함께 제공된다. 

▶ 장인 정신을 그대로 이어 수작업으로 금박을 입힌 23.75 캐럿 골드의 다이슨 슈퍼소닉™ 헤어 드라이어

한 층의 금박은 약 333 원자 두께로 이는 사람 모발 직경의 1/666 지름과 같다. 이 부분을 염두에 두고 제임스 다이슨은 다이슨 엔지니어들과 슈퍼소닉™ 헤어 드라이어에 금박을 입힐 방법을 고안해냈다.

제품 표면에 얇은 금박을 얹혀 단단한 금속처럼 보이게 하는 도금 기술은 4,000년 전에 처음 기록되었다.

그동안의 금박 과정은 원고, 조각상, 건물, 예술작품 등 다양하게 사용되었지만, 금을 입히는 기술은 처음 시작되었을 때부터 거의 변하지 않았다.

각 층의 유색 표면 위에는 반드시 손으로 금을 직접 발라야 하는 정교한 수작업이 필요했기 때문에 다이슨 디자인 엔지니어, 모델 제작자는 도금 과정을 위한 기술을 연구하면서 전문 도금 기술 장인에게 도금 기술을 전수받았다.

보통 금으로 만든 예술 작품이나 조각상 및 다른 공예품은 시간이 흐를수록 자연스럽게 붉게 변색한다.

이러한 부분에서 영감을 받아 다이슨은 일부러 고리 모양의 붉은색 틀에 금박을 얹혀, 각각의 다이슨 슈퍼소닉™ 23.75 캐럿 블루/골드 헤어 드라이어에서도 독특한 특색과 멋을 경험할 수 있도록 했다.

제임스 다이슨은 헤어 드라이어의 색상, 광택, 품질을 모두 고려해 23.75 캐럿의 순도를 선택했다.

다이슨 엔지니어들은 도금 과정에서 기술의 도움을 받을 수 있다는 점을 깨닫고 페인팅 로봇을 이용해 매번 같은 방식으로 동일한 용량의 접착제를 붉은 틀에 도포해 완벽한 층을 만들어 냈다.

접착제가 도포된 틀에는 이탈리아 피렌체의 23.75 캐럿 금 두 겹을 엔지니어가 직접 손으로 정성껏 얹혀 매끄럽고 고른 마무리를 구현했다.

다이슨 슈퍼소닉™ 23.75 캐럿 블루/골드 헤어 드라이어 리미티드 에디션의 소비자 권장 가격은 549,000원이며, 다이슨 데모 스토어 및 다이슨 공식 웹사이트에서 구매할 수 있다. 보다 자세한 정보는 다이슨 공식 웹사이트에서 확인 가능하다.

최해영 기자 news@wedding21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