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라 오피스 커피 머신, 수입차 전시장 대상 B2B 서비스 박차
유라 오피스 커피 머신, 수입차 전시장 대상 B2B 서비스 박차
  • 이정은 기자
  • 승인 2021.05.27 2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위스 프리미엄 전자동 스페셜티 커피 머신 브랜드 ‘유라(JURA)’가 수입 자동차 브랜드 랜드로버, 재규어 전시장에 오피스 커피 큐레이션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27일 밝혔다.

유라는 포드, 아우디에 이어서 랜드로버, 재규어 등 주요 수입 자동차 전시장에 기업 맞춤형 커피 큐레이션 서비스인 ‘OCS(Office Coffee System)’를 제공하며 기업 전용 서비스를 확대하고 있다. 

‘유라 OCS’ 서비스는 주로 VIP고객들이 방문하는 수입자동차 전시장에서 차별화된 서비스로 최적의 커피솔루션을 제공하며 서비스를 기반으로 한 기업들로부터 각광받고 있다. 실제 유라의 2020년 OCS 서비스 관련 매출은 전년 대비 144% 증가했다.

유라 OCS는 기업이나 업소 환경을 분석해 가장 적합한 커피 머신과 옵션 사항을 제공하고 있다.

또한 기업 환경과 사용자별 맞춤 구성, 커피 취향에 따라 전자동 커피 머신의 유지와 보수, 원두 공급, 바리스타 지원, 케이터링 등의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며, 국내 커피 큐레이션 수준을 높이고 있다.

유라 커피 머신은 풍부한 아로마로 원두 본연의 맛과 향, 풍미를 극대화하고, 고객들의 다양한 취향에 맞춰 품격 높은 커피를 선사한다.

유라 코리아 관계자는 "수입자동차 전시장에서 제공되는 유라의 OCS 서비스는 VIP 고객들을 상대하는 매장 특성을 고려한 최적의 서비스라 할 수 있다"며

"유라 커피 머신은 한 번의 터치로 누구나 원하는 커피를 만들 수 있고 차원이 다른 커피의 맛과 기술로 VIP 고객을 접대하는 호텔, 백화점, 외제차 전시장 내에서 만족도가 높다"고 말했다.

이정은 기자 news@wedding21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