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고있지만' 한소희 '부부의세계' 지우고 청춘 미대생 변신
'알고있지만' 한소희 '부부의세계' 지우고 청춘 미대생 변신
  • 황현선 기자
  • 승인 2021.05.28 2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소희 / JTBC '알고 있지만' 스틸컷 © 뉴스1

'알고있지만' 한소희가 현실 연애를 선보인다.

JTBC 새 토요드라마 '알고있지만,'(극본 정원/연출 김가람/제작 비욘드제이 등)측은 28일 여주인공 유나비 역할을 맡은 한소희의 스틸컷을 공개했다.

동명의 인기 네이버웹툰을 원작으로 하는 '알고있지만'은 사랑은 못 믿어도 연애는 하고 싶은 여자 유나비(한소희 분)와 연애는 성가셔도 썸은 타고 싶은 남자 박재언(송강 분)의 하이퍼리얼 로맨스를 그린다.

지나치게 달콤하고 아찔하게 섹시한, 나쁜 줄 알면서도 빠지고 싶은 스물두 살 청춘들의 발칙한 현실 연애가 리얼하게 그려진다. 무엇보다, 두 청춘 배우가 보여줄 극강의 케미스트리에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달달한 로맨스는 물론 눈물 나게 시린 '매운맛' 연애까지 있는 그대로 풀어낼 예정이다.

자신만의 색이 강렬한 독보적인 분위기와 탄탄한 연기로 매 작품 강렬한 인상을 남겼던 한소희. 그의 새로운 변신에 쏟아지는 기대감 역시 뜨겁다. 그런 가운데 공개된 사진 속, 평범하고 소탈한 현실 미대생으로 완벽 빙의한 한소희의 모습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진지한 얼굴로 작품에 몰두 중인 모습에선 '작업실 귀신'이라는 별명을 가진 조소과 에이스다운 면모가 엿보인다. 친구들과의 한바탕 수다에 해맑은 웃음을 지어 보이는 환한 얼굴에서는 스물두 살의 풋풋함이 고스란히 느껴진다.

꿈도 많고 다부진 청춘 유나비지만, 내면에는 남모를 트라우마와 아무에게도 말할 수 없는 관계에 대한 비밀과 갈등이 존재한다. 유나비의 달고도 씁쓸한 연애사를 세밀하게 풀어낼 한소희의 진가가 빛을 발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한소희는 사랑은 못 믿어도 연애는 하고 싶은 여자 유나비를 맡았다. 첫 연애의 허무한 실패로 운명 같은 사랑은 믿지 않겠다고 다짐한 유나비.

그러나 나비 문신을 가진 남자, 박재언에게 순식간에 빠져들며 생애 첫 일탈을 시작한다. 한소희는 "평소 좋아하던 웹툰이라 드라마화가 된다면 꼭 해보고 싶은 배역 중 하나였다. 출연하게 되어 기쁘다"라며 작품 선택의 이유를 밝혔다.

이어 "유나비는 현실적인 인물이다. 드라마 제목처럼, 누구나 알고 있지만 드러내지 않는 속 깊은 감정들을 보여주고 있는 점이 매력이다"라며 캐릭터를 향한 남다른 애정을 드러냈다.

'알고있지만,'은 10부작으로 오는 6월19일부터 주 1회 방송된다.

황현선 기자 news@wedding21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