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가올 여름철 장마 속 에센셜 아이템으로 보다 더 스타일리시하게
다가올 여름철 장마 속 에센셜 아이템으로 보다 더 스타일리시하게
  • 남수민 기자
  • 승인 2021.05.30 2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봄이 지나 무더운 여름이 다가오면서 예고 없는 장마가 찾아오고 있다.

무얼 입을지 더욱 고민되는 지금 같은 어려운 날씨에 에센셜 아이템으로 보다 더 스타일리시하게 데일리룩을 연출하여 나의 패션 센스를 펼쳐내보자.
 

왼쪽부터 언에디트, 비씨씨, 보카바카
왼쪽부터 언에디트, 비씨씨, 보카바카

어두침침한 장마철에는 습한 날씨 탓에 울적한 기분은 덤이다.

우울한 기분을 떨쳐 내고 싶다면 비비드 한 컬러의 로고 반팔 티셔츠로 포인트를 주어 화사하고 활동적인 룩으로 연출하는 것을 제안해 본다. 높은 습도에 통풍성이 우수한 기능성 제품의 반팔 티셔츠라면 이보다 더 좋을 순 없다. 

평소보다 낮은 기온으로 단품으로 반팔 티셔츠만 입기에 다소 쌀쌀하다면 브라운 컬러의 모노톤 배색으로 어우러진 아노락 자켓을 같이 매치하는 것도 추천한다.

밤 낮 기온차가 심한 간절기 필수 데일리 아이템인 아노락 자켓으로 조거 팬츠나 활동성이 편안한 하의와 함께 매치하여 스포티룩을 완성시켜보자.

빗물에 튀어 망가질 수 있는 긴 하의보다는 방수 기능이 탁월한 나일론 소재의 미니스커트나 팬츠를 매치하여 보다 쾌적한 룩으로 연출해보자.

배색 타이핑 라인의 디테일까지 어우러진 스커트로 레터링이 들어간 베이직한 티셔츠와 함께 스타일링 함으로써 꾸안꾸 스타일을 보여줄 수 있다.

맨 다리가 다소 부담스럽다면 레인부츠나 오버 니삭스로 포인트를 주어 캐주얼하면서도 사랑스러운 룩을 완성할 수 있다.

꾸민 듯 안 꾸민 듯 자연스러운 스타일로 캐주얼하게 연출하기 딱 적당한 지금, 볼 캡은 필수 아이템으로 손꼽을 수 있다.

외출할 때 가볍게 쓰고 나가기 적당한 대표적인 잇 아이템으로 레터링디테일이 있는 핑크나 그린 컬러의 볼 캡을 착용함으로써 청량감 있는 여름 패션을 보여주는 것은 어떨까.

남수민 기자 news@wedding21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맨위로